길거리 돌아다니면 ‘스쿼트’ 운동 벌칙까지 등장…코로나19 지구촌 풍경

길거리 돌아다니면 ‘스쿼트’ 운동 벌칙까지 등장…코로나19 지구촌 풍경 - 경향신문

“외출 금지 어기면 ‘스쿼트’ 벌칙.” 코로나19 전 세계 확진자가 47만명을 넘어서면서 지구촌 주요 도시...

길거리 돌아다니면 ‘스쿼트’ 운동 벌칙까지 등장…코로나19 지구촌 풍경 - 경향신문

3/26/2020

인도에서는 외출금지를 어긴 주민들에게 ‘스쿼트(허벅지가 무릎과 수평이 될 때까지 앉았다 섰다 하는 동작)’, 팔굽혀펴기 등 운동 벌칙을 시키고 있다. 가디언 영상을 보면 주민들은 “우리는 집에 머무르지 않았다” “사회의 적이다”를 외치며 거리에서 운동 벌칙을 수행한다.

“외출 금지 어기면 ‘스쿼트’ 벌칙.” 코로나19 전 세계 확진자가 47만명을 넘어서면서 지구촌 주요 도시...

인도 경찰이 외출 금지를 어긴 주민들에게 스쿼트 등 운동 벌칙을 시키고 있다. |가디언 유튜브 갈무리 “외출 금지 어기면 ‘스쿼트’ 벌칙.” 코로나19 전 세계 확진자가 47만명을 넘어서면서 지구촌 주요 도시가 봉쇄됐다. 그럼에도 거리를 활보하는 주민들을 통제하기 위해 다양한 방법이 동원되고 있다. 25일 영국 일간 가디언을 비롯해 해외 언론들이 지구촌 다양한 풍경을 전했다. 인도에서는 외출금지를 어긴 주민들에게 ‘스쿼트’(허벅지가 무릎과 수평이 될 때까지 앉았다 섰다 하는 동작), 푸시업(팔굽혀펴기) 등 운동 벌칙을 시키고 있다. 가디언이 제작한 영상을 보면 주민들은 “우리는 집에 머무르지 않았다. 사회의 적이다”를 외치며 거리에서 운동 벌칙을 수행한다. 인도 경찰이 외출 금지를 어긴 주민들에게 스쿼트 등 운동 벌칙을 시키고 있다. |가디언 유튜브 갈무리 중국에서는 코로나19 의심 환자를 잡기 위해 ‘로보캅’ 헬멧을 도입했다. 신체에 접촉하지 않고 상대방의 체온을 자동으로 측정할 수 있는 장치다. 중국 군사·AI업체 광치테크가 기존 스마트 헬멧 제품을 기반으로 개발한 것으로, 원거리에서 체온 측정이 가능하다. 중국 공안들은 이 헬멧을 쓰고 전방 5m 내의 사람들의 체온을 자동 스캔할 수 있다. 1분에 100여 명이 넘는 사람의 체온을 검사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원거리에서 사람들의 체온을 측정할 수 있는 ‘로보캅’ 헬멧을 쓴 공안(왼쪽)과 헬멧 안 화면. |더선 영상뉴스 갈무리 스페인에서는 드론이 경찰 역할을 대신하고 있다. ‘물리적 거리두기’를 어기고 거리에서 사람들이 몰려있을 경우 드론이 따라다니며 경고를 한다. 물론 전통적인 방식으로 경찰이 직접 다가가 공원 등에 모여있는 사람들을 해산시키기도 한다. 이탈리아에서는 시장들이 직접 나서 사람들을 해산시키고 있다. 가디언이 공개한 영상 속에서 이 시장은 야외에서 탁구를 즐기고 있는 사람들을 집으로 돌려보내기도 한다. 스페인 경찰이 드론을 이용해 거리에 나온 주민들을 집으로 돌려보내고 있다. |가디언 유튜브 갈무리 하지만 도가 지나친 경찰의 대응 방식도 보인다. 인도에서는 경찰이 거리에 나온 주민을 폭행하는 등 지나친 대처로 비난을 받기도 했다. 더 타임스 오브 인디아는 지난 24일 오토바이를 타고 거리를 활보하는 주민을 폭행하는 경찰 영상을 공개하기도 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경향신문

kosanghun 박정희 군부독재 시대에 교통신호 어기면 횡단보도 끝에 줄로 울타리 만들어 그안에 사람들 모아놓고 지나가는 사람들이 보게 했는던 새벽종이 울렸네 노랫소리와 그 끔찍했던 그 시절이 인도에서 재현되다니 경제성장만 있지 문화의식과 인권은 군부독재 시대와 다르지 않네요 정말 싫다 견향 기더기들도 눈에 띌때마다 몽둥이 찜질 시전. ㅋㅋㅋㅋ ㅋㅋㅋㅋ 30대 후반 이상 옛추억 떠오르지 쓰레기 언론기자 손목이나 주둥아리를 비틀거나 찢는건 찬성이다. 진짜 전근대다.. 미개사회.. 예배를 자제하라는 공익공지를 무시하고 교회에서 예배보는 자들은 교회안에 코오트격리하면 안되나

미쿡유학갔다와서 제주도 실컷 여행 다녀온 강남사람들한테 저런 것 좀 시켰으면 좋겠네..

'中 우한 완치자 3∼10%, 코로나19 검사서 양성 반응'코로나19 바이러스가 처음 퍼졌던 중국 우한에서 완치 판정을 받은 환자의 최대 10%가 재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는 우한 화중과학기술대 부속 퉁지의학원의 왕웨이 원장을 인용해서, 코로나 환자 147명을 관찰한 결과 이 중에 3명이 완치 판정 후에 핵산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밝혔습니다. 은폐하는것봐 역시 짝퉁강국

전 세계 코로나19 사망자 2만 명 넘어서...아이스링크를 영안실로스페인 코로나19 일일 사망자, 500~600명 선으로 증가 / 전 세계 코로나19 사망자, 일주일 만에 1만 명 증가 / '새로운 진원지' 미국서 첫 10대 사망자 발생

외교부 “47개국이 진단키트 수입 요청…인도지원 39개국 요청”코로나19 대응을 위해 한국으로부터 진단키트를 수입하거나 지원해달라고 요청하는 국가들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외교부 고위 당국자는 오늘(25일) '한국에 코로나19 진단키트 수입을 문의하거나 요청한 사회적 거리두기 홍보하세요 딴 나라 도와 주다가 또 덤탱이 쓰게 되는건 아닌지~? 혜거리가 그랬다. 누가 매국노인지 누가 애국자인지. 보면 안 다고. 에휴..

'중국에 무증상 코로나19 감염자 훨씬 많아'SCMP '중국 코로나19 감염자 공식 통계보다 더 많아 / '우한 내 감염자 가운데 최소 59% 무증상·경증 환자' / 영국, 350만 명 대상 ’코로나19’ 항체 검사…면역력 확인

스페인, 코로나19 사망자 수 중국 넘어서...이탈리아, 치명률 10%스페인 ’코로나19’ 사망자, 3천430여 명(25일 기준) / 伊, 누적 확진 7만여 명과 사망자 7천여 명…치명률 10% / 英 찰스 왕세자, 코로나19 확진 판정…부인은 ’음성’ 중국인을 일찌감치 입국금지한 이탈리아와 이란의 발병자수와 사망자수가 이렇게 많으면 중국인입금금지를 안해서 확진자가 많이 나왔다고 떠들던 자들은 인정하고 사과해야 하는 것 아닌가 가짜뉴스에 반성을 못하니 징벌적손해배상이 답.

[25일 부산 코로나19 확진자 관계도] 부산 첫 사망자 발생... 추가 확진자는 없어부산코로나19 감염경로별확진자관계도 🚨 부산에서 사실상 첫 사망자가 나왔습니다. 그리고 18번 환자와 임신부인 88번 환자는 퇴원해 총 회복자는 71명으로 늘었습니다. ✔지금 보시는 게시물은 부산시 2020.03.25. 오후 5시 발표 기준입니다.



[단독] 반성문 낸 '박사방' 공익요원...과거 출소 뒤 '반성문 잘 써 형량 줄여' 과시

‘치료 미끼 성폭행’ 저명 심리상담사, 항소심서 집행유예로 감형

아동문학계 노벨상 받은 ‘구름빵’ 작가 “절망에서 일어설 계기 돼”

‘강간문화’는 끝나야 한다, 우리는 인간이지 않은가

여기 온라인 개학에 냉가슴을 앓는 이들이 있다

10대 성착취물 170개 만들었는데…‘징역 3년’ 선고한 법원

[단독] ‘위안부 망언’ 류석춘 교수 송치…“허위사실 유포 명예훼손”

댓글 쓰기

Thank you for your comment.
Please try again later.

최근 뉴스

뉴스

26 3월 2020, 목요일 뉴스

이전 뉴스

[팩트체크]‘n번방’ 가담자 신상공개 못할 수도…왜?

다음 뉴스

‘n번방’서 음란물 받아 판매한 20대 구속
‘박사방’ 피해자 “이름 바꾸겠다”…검찰, 동영상 추적 삭제·임대주택 등 지원 ‘박사방’ 자료인데…성 착취 영상 등 2,600건 거래 경산서 진료 중 감염 50대 의사 위독 日 도쿄도 95명 확진, 또 ‘일일 최다’…총 682명 “환경미화원 허리 휠라” 100ℓ짜리 쓰레기봉투 제작 중단 잇따라 ‘자가격리 조치 거부’ 외국인 8명…“입국 거부” 부산항 입항 신청 크루즈 2척 중 1척 입항 허용 투표용지 QR코드에 개인정보 담긴다?…선관위, 허위사실 유포 6명 고발 [속보] 외래진료 중 코로나19 감염 내과의사 사망 메신저마다 '범죄 방'…'전담 경찰청' 지정해 수사한다 환자 환급금 빼돌려 쓴 길병원 전·현직 직원 4명 기소 '훔친 차로 사망사고 낸 10대 엄벌 청원' 40만 명 이상 참여
[단독] 반성문 낸 '박사방' 공익요원...과거 출소 뒤 '반성문 잘 써 형량 줄여' 과시 ‘치료 미끼 성폭행’ 저명 심리상담사, 항소심서 집행유예로 감형 아동문학계 노벨상 받은 ‘구름빵’ 작가 “절망에서 일어설 계기 돼” ‘강간문화’는 끝나야 한다, 우리는 인간이지 않은가 여기 온라인 개학에 냉가슴을 앓는 이들이 있다 10대 성착취물 170개 만들었는데…‘징역 3년’ 선고한 법원 [단독] ‘위안부 망언’ 류석춘 교수 송치…“허위사실 유포 명예훼손” [긴급진단, 전문가 인터뷰]①예방의학 전문가 “노동환경 바꿔 사회 전체 감염수준 낮추는 게 장기적 해법” 텔레그램 성착취 보도 기자, ‘박사방’ 회원들 협박에 경찰 고소 휘성 수면마취제류 약물 투입했다 상가 화장실에 쓰러져 경찰 출동 구름빵 백희나, 아동문학계 노벨상 ‘아스트리드 린드그렌상’ 수상 英 사재기 후폭풍...멀쩡한 식료품 포장된 채 버려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