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재위 간 양향자···35년 쥐고있던 삼성전자 주식 팔았다

  • 📰 joongangilbo
  • ⏱ Reading Time:
  • 13 sec. here
  • 2 min. at publisher
  • 📊 Quality Score:
  • News: 8%
  • Publisher: 53%

대한민국 헤드 라인 뉴스

대한민국 최근 뉴스,대한민국 헤드 라인

양 최고위원이 낸 양도소득세만 3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추정됩니다.

2일 양 최고위원은 지난 4.15 총선에 당선된 뒤 삼성전자 주식을 전부 매각했다고 밝혔다. 그의 배우자도 함께 처분한 것으로 전해졌다. 국회 공직자윤리위원회가 지난달 28일 공개한 국회의원 재산공개 목록에 따르면 양 최고위원은 배우자와 함께 삼성전자 주식 2만7000주를 가지고 있었다.

현재 삼성전자 주가를 고려하면 15억원에 달하는 규모다. 양 최고위원 측은"돈이 목적이었다면 백지 신탁 청구 신청을 먼저 했을 것"이라며"이해충돌 여지를 애초부터 없애기 위해 보유 주식을 매각했다"고 설명했다.이를 두고 세무업계 등에서는 지난해 대주주 요건으로 보유 종목당 시가총액이 15억원에서 10억원으로 강화됨에 따라 양도 차익의 27.5%인 양도소득세를 부담했을 거란 분석이 나왔다.

 

귀하의 의견에 감사드립니다. 귀하의 의견은 검토 후 게시됩니다.
이 소식을 빠르게 읽을 수 있도록 요약했습니다. 뉴스에 관심이 있으시면 여기에서 전문을 읽으실 수 있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 11. in KR

대한민국 최근 뉴스, 대한민국 헤드 라인

Similar News:다른 뉴스 소스에서 수집한 이와 유사한 뉴스 기사를 읽을 수도 있습니다.

'동학개미' 한 달간 삼성전자 2조 사들여…외인·기관 매물 흡수지난 한 달 동안 개인 투자자들이 코스피 대장주 삼성전자를 2조 원 넘게 사들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개인은 지난 8월 3일부터 9월 1일까지 유가증권시장에서 삼성전자 2조143억 원어치를 순매수했습니다.
출처: SBS8news - 🏆 4.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속보]오후 2시 삼바 수사 발표…이재용 기소 유력‘삼성 합병·승계 의혹’을 받고 있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에 대한 사법처리 여부가 1일 오후 결정된다. 수사팀은 이 부회장을 비롯한 전·현직 삼성 임원들에 대해 ‘불구속 기소’ 결론을 낼 것으로 보인다. 법앞에 평등...이 평범한 진리가 왜? 유독! 우리나라에서는 생소한 것일까? 지겹다 지겨워. 범죄자가 벌 받는거 보는거 이렇게 질질 끄냐. 질질끄는 것도 빠져나가는 방법 중에 하나냐? 인제 세상이 변했어. 맘대로 안된다. 그렇게 눈치가 둔해서 구룹을 끌고 가겠냐?
출처: kyunghyang - 🏆 14. / 51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동학개미' 한 달간 삼성전자 2조 사들여…외인·기관 매물 흡수지난 한 달 동안 개인 투자자들이 코스피 대장주 삼성전자를 2조 원 넘게 사들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개인은 지난 8월 3일부터 9월 1일까지 유가증권시장에서 삼성전자 2조143억 원어치를 순매수했습니다.
출처: SBS8news - 🏆 4.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삼성 불법승계 의혹' 불구속 기소…이재용 측 '무죄 입증'삼성그룹 불법 승계 의혹을 수사해온 검찰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재판에 넘기면서 수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검찰수사심의위원회의 수사 중단과 불기소 권고에도 검찰은 기소를 강행했습니다.
출처: SBS8news - 🏆 4.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이재용 측 '처음부터 목표 정한 수사…무리한 기소'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변호인단은 오늘 검찰이 이 부회장 등을 자본시장법상 부정거래행위·시세조종, 업무상 배임 등 혐의로 불구속기소 하자 '처음부터 삼성그룹과 이재용 기소를 목표로 정해 놓고 수사를 진행했다'고 비판했습니다.
출처: SBS8news - 🏆 4.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