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시다 '저도 3차 접종, 모더나 맞아요'…'종류 불문' 호소 | 연합뉴스

기시다 '저도 3차 접종, 모더나 맞아요'…'종류 불문' 호소

2022-01-27 오전 3:53:00

기시다 '저도 3차 접종, 모더나 맞아요'…'종류 불문' 호소

(도쿄=연합뉴스) 박세진 특파원=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총리가 26일 코로나19 백신 종류를 가리지 말고 3차 접종을 받아달라고 호소...

3차 접종률 2.3%…화이자 백신 선호 현상도 더딘 속도 이유로 거론(도쿄=연합뉴스) 박세진 특파원=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총리가 26일 코로나19 백신 종류를 가리지 말고 3차 접종을 받아달라고 호소하는 동영상 메시지를 띄웠다.기시다 총리는 이날 총리관저 트위터 계정에 올린 1분 57초 분량의 동영상 메시지에서"오미크론 감염력은 강력하다"며"가장 효과적인 예방 방법은 백신 3차 접종"이라고 말했다.그러면서 모더나 백신의 3차 접종에 따른 부작용이 2차 접종 때와 비교해 발열 등의 증상이 적은 것으로 보고되고 있다며 이례적으로 화이자 백신이 아닌 모더나 백신 접종을 권했다.

광고자신도 1, 2차로 화이자 백신을 맞았는데 3차에선 모더나 백신으로 바꾸어 접종할 예정이라며 교차 접종의 안전성과 효과가 영국의 연구에서도 확인됐다고 덧붙였다.(도쿄=연합뉴스)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26일 관저 트위터 계정에 동영상 메시지를 통해 코로나19 백신 종류를 가리지 말고 3차 접종을 받아달라고 호소하고 있다.일본은 인구 대비 접종률이 80% 수준인 1차, 2차 접종에 따른 지역사회 면역력이 약화한 상황에서 감염력이 한층 강한 오미크론이 확산해 신규 확진자 폭증세가 이어지고 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연합뉴스 »

'3차 접종 5일만에 뇌출혈'…송윤아가 SNS서 도움을 요청했다'지금은 응급수술 뒤 중환자실에 있다'송윤아 매니저 헌혈 yunsun2111 당장 중단하라 유해 백신 접종 송윤아ㅡㅡ안되 넘억울해ㅡㅡ제발 일어나야 되는데ㅡ

방역패스·격리면제 유지하려면 3차 접종은 언제?코로나19 백신을 맞으면 음성확인서없이 식당·카페 등 다중이용시설을 이용할 수 있는 방역패스가 생긴다. 뿐만아니라 정부가 오미크론 변이 대응체계로 전환하면서 오늘부터 확진자와 밀접접촉했어도 자가격리를 하..

'살려달라' 딸 보호자의 호소, 강형욱의 세 가지 제안'살려달라' 딸 보호자의 호소, 강형욱의 세 가지 제안 개는_훌륭하다 김종성 기자

'오미크론 못 막아'... '부스터샷 무용론' 대체로 거짓[팩트체크] 오히려 부스터샷 후 오미크론 변이에 대한 중화항체가 증가하고 중증예방효과도 계속 유지된다는 연구 결과도 있다. 따라서 '부스터샷 맞아도 오미크론 못 막는다'는 '부스터샷 무용론'은 '대체로 거짓'으로 판정한다. 유럽은 부스터샷 맞아도 오미크론 막지못한다며 백신패스, 사회적 거리 철회하고 있다. 유럽은 바보라서 백신패스 폐지하는 거냐? 영국과 이스라엘은 부스터샷은 오미크론에 무의미하다며 코로나19 공존을 강조하고 있다.

'3차 접종 5일만에 뇌출혈'…송윤아가 SNS서 도움을 요청했다'지금은 응급수술 뒤 중환자실에 있다'송윤아 매니저 헌혈 yunsun2111 당장 중단하라 유해 백신 접종 송윤아ㅡㅡ안되 넘억울해ㅡㅡ제발 일어나야 되는데ㅡ

내일부터 재택 치료 기간 7일로 단축...'오미크론 확진자 급증 대비'3만 2천여 명 재택 치료 중…최대 관리 가능 인원 절반 수준 / 3차 접종 완료자·2차 접종 후 14일∼90일이면 7일만 격리 / 미접종자는 7일 재택치료 이후 3일간 자율 격리 / 밀접접촉자도 접종 완료했다면 격리 면제 격리 면제 기준은 음성이냐 양성이냐로 해야 정상이지. 돌파 감염 양성 접종자 격리 면제해서 뭐에 쓰냐?

기자 페이지 3차 접종률 2.3%…화이자 백신 선호 현상도 더딘 속도 이유로 거론 (도쿄=연합뉴스) 박세진 특파원=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총리가 26일 코로나19 백신 종류를 가리지 말고 3차 접종을 받아달라고 호소하는 동영상 메시지를 띄웠다. 기시다 총리는 이날 총리관저 트위터 계정에 올린 1분 57초 분량의 동영상 메시지에서"오미크론 감염력은 강력하다"며"가장 효과적인 예방 방법은 백신 3차 접종"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모더나 백신의 3차 접종에 따른 부작용이 2차 접종 때와 비교해 발열 등의 증상이 적은 것으로 보고되고 있다며 이례적으로 화이자 백신이 아닌 모더나 백신 접종을 권했다. 광고 자신도 1, 2차로 화이자 백신을 맞았는데 3차에선 모더나 백신으로 바꾸어 접종할 예정이라며 교차 접종의 안전성과 효과가 영국의 연구에서도 확인됐다고 덧붙였다. (도쿄=연합뉴스)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26일 관저 트위터 계정에 동영상 메시지를 통해 코로나19 백신 종류를 가리지 말고 3차 접종을 받아달라고 호소하고 있다. 일본은 인구 대비 접종률이 80% 수준인 1차, 2차 접종에 따른 지역사회 면역력이 약화한 상황에서 감염력이 한층 강한 오미크론이 확산해 신규 확진자 폭증세가 이어지고 있다. 주간 단위 신규 확진자 증가 속도가 한 달 사이에 약 207배가 되면서 지난 26일 신규 확진자는 7만 명 선을 넘어섰다. 작년 12월 1일 의료종사자와 65세 이상 고령자부터 3차 접종이 시작됐지만 26일 현재 인구 대비 3차 접종 완료율은 2.3%에 그치고 있다. 이달까지의 접종 대상자를 기준으로 따져도 의료종사자 576만명, 고령자 650만명, 64세 이하 일반인 244만명 등 약 1천470만명 가운데 3차 접종 완료율은 19.7%에 머물렀다. 지난해 12월 1일 도쿄메디컬센터에서 의료 종사자들이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을 받고 있다.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3차 접종 속도가 더딘 주된 이유 중 하나로는 특정 백신 선호 현상이 거론되고 있다. 일본 정부가 3차 접종에선 1, 2차와 다른 백신을 맞을 수 있는 교차 접종을 허용한 가운데 3차 백신 예약 신청이 화이자 백신에 집중되고 있다는 것이다. 이 때문에 모더나 백신을 당장 맞을 수 있는데도 화이자 백신을 접종하겠다며 차례가 오기를 기다리는 사람이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기시다 총리는 이날 동영상 메시지에서"모더나 백신이면 장시간 기다리지 않고 맞을 수 있는 곳도 많다"며 접종권을 받는 대로 본인과 가족을 위해 백신 종류보다는 '스피드'(속도)를 우선해 3차 접종에 임해 달라고 당부했다. parksj@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