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뉴스, Kbs

Kbs 뉴스, Kbs

글로벌 백신 공급 기구 가입국 184개국으로 늘어

글로벌 백신 공급 기구 가입국 184개국으로 늘어 #KBS뉴스 #KBS

2020-10-20 오전 4:43:00

글로벌 백신 공급 기구 가입국 184개국으로 늘어 KBS 뉴스 KBS

세계보건기구(WHO)는 19일(현지시간) 글로벌 백신 공급 기구인 '코백스 퍼실리티'(COVAX Facility·이하 코...

국제세계보건기구(WHO)는 19일(현지시간) 글로벌 백신 공급 기구인 '코백스 퍼실리티'(COVAX Facility·이하 코백스)에 가입한 국가 수가 184개국으로 늘었다고 밝혔습니다.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화상 언론 브리핑에서"오늘 코백스 가입국이 184개라고 발표하게 돼 기쁘다"며"최근에 가입한 국가는 에콰도르와 우루과이"라고 소개했습니다.그는"백신의 균등 공유는 고위험 지역 사회를 보호하고 보건 시스템을 안정화하며 진정한 세계 경제 회복을 이끌 수 있는 가장 빠른 방법"이라고 말했습니다.

‘동상이몽’ 3차 재난지원금…규모·시기·방법은 일상 곳곳 '코로나 지뢰밭'…'이러다 하루 1천명' 경고 정부 '주말 고비'…거리두기 격상 여부, 일요일 결정

코백스는 코로나19 백신을 세계 모든 나라에 충분하고 공정하게 배분하기 위해 WHO와 세계백신면역연합(GAVI), 감염병혁신연합(CEPI)이 운영하는 백신 공급 기구입니다.이와 함께 테워드로스 사무총장은 미국의 보컬 그룹 '시스터 슬레지'(Sister Sledge)의 멤버 킴 슬레지가 WHO에 기부 의사를 밝혔다고 전했습니다.그는 킴 슬레지가 그룹의 히트곡 '위 아 패밀리'(We Are Family)의 특별판 판매 수익금을 기부하기로 했다면서 이는 코로나19 대응과 전 세계 보건 서비스 강화에 사용될 것이라고 알렸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KBS 뉴스 »

[뉴스광장 2부 헤드라인]

나흘 연속 200명대…수도권 등 내일부터 ‘1.5단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나흘 연속 200명을 넘었습니...

내일부터 만 70세 이상 '독감 백신' 무료접종 시작일부 백신 상온 노출되며 애초 계획보다 지연 / 독감·코로나19 동시 유행 대비…'올해 안에 접종 마쳐야' / ’예방접종도우미’ 홈페이지·앱으로 접종 기관 확인 가능

오늘부터 만 70세 이상 독감 백신 무료 예방접종 재개오늘(19일)부터 만 70세 이상을 대상으로 한 인플루엔자(독감) 백신 무료 예방접종이 재개됩니다. 질병관리...

중국서 코로나19 백신 긴급 접종 시작…해외출국자 우선중국 저장(浙江)성 당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백신 접종을 희망하는 사람들에 대해 긴급 접종을 ...

독감 백신 접종 후 17세 청소년 사망…질병청 '정확한 원인 조사 중'독감 백신을 맞은 10대 청소년이 숨지는 일이 발생해 보건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질병관리청(질병청)은 19일...

로이터 '러시아 코로나 백신 최종임상 결과 이르면 내달 발표'러시아가 자체 개발하고 승인한 코로나19 백신 '스푸트니크 V' 최종 임상시험 결과 일부를 다음 달 공개할 계획이라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습니다. 로이터에 따르면 러시아는 이르면 내달 초 스푸트니크 V 임상 3상 시험 초기결과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무료 독감 백신 맞은 17살 남학생 사망…원인 조사별다른 지병없이 건강했던 17살 남학생이 무료 독감백신을 맞은 지 이틀 만에 숨졌습니다. 상온 노출로 문제가 됐던 신성약품이 공급한 백신이었는데요, 보건당국은 이 남학생이 맞은 백신은 유통 과정에 문제가 없는 걸로 확인됐다며 다른 원인이 있는 건 아닌지 조사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