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불법 녹취' 사적 대화지만…국민께 심려 송구' | 연합뉴스

2022-01-16 오후 4:46:00

국민의힘 ''불법 녹취' 사적 대화지만…국민께 심려 송구'

국민의힘 ''불법 녹취' 사적 대화지만…국민께 심려 송구'

(서울=연합뉴스) 류미나 기자=국민의힘은 16일 MBC 보도를 통해 공개된 윤석열 후보 부인 김건희 씨와 유튜브 채널 '서울의소리' 기자간의...

"실질적 반론권 보장 안돼…이재명 '형수 욕설'도 방영돼야"MBC, 김건희 씨 '7시간 전화 통화' 관련 방송 방영(서울=연합뉴스) 임화영 기자=16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 걸린 전광판에서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 씨의 '7시간 전화 통화' 내용을 다루는 MBC 프로그램 '스트레이트'가 방영되고 있다. 2022.1.16 hwayoung7@yna.co.kr

(서울=연합뉴스) 류미나 기자=국민의힘은 16일 MBC 보도를 통해 공개된 윤석열 후보 부인 김건희 씨와 유튜브 채널 '서울의소리' 기자간의 통화 내용과 관련,"전화 녹음 사실을 인지하지 못한 상태에서 이루어진 사적 대화이지만 국민께 심려를 끼쳐 드린 점 송구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이양수 선거대책본부 수석대변인은 이날 MBC 보도 후 약 2시간 뒤 이 같은 내용의 입장문을 발표했다.이 수석대변인은"우선 방송 내용이 지극히 사적인 대화임에도 불구하고 MBC는 공익적 목적에 부합한다고 주장하면서 불법으로 녹취된 파일을 방영했다"며"정치적 중립성을 훼손한 것으로 대단히 부적절했다"고 주장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연합뉴스 »

• 둘 다 틀어 봐라! 년놈(女者)들이 무슨 말을 하는지? • 들을만 하겠는데? • 評價는 視聽者가 할께? 하여튼 지들이 불리하면 무조건 불법이래... 불법이 아니어도 일단 던진다... 왜냐고? 이런거에 먹히는 멍청이가 5백만명은 되니까... 윤 지지율이 늘~30%넘는 이유... 간결하고 빠른사과 좋네. 발빠르네 국힘당 입장 표현도 적절하고.. 김건희도 녹취되는거 다 알겠더구만. 김건희가 기자를 이용 한 거두만. 영악하긴 하더라. 제2 최순실이다. 송구할 필요없어 .니들 지지할 이유 없으니...

국민의힘 '악의적 프레임 씌우는 이재명...오히려 갈등 조장'국민의힘은 윤석열 후보가 남녀와 세대 갈등을 조장했다는 민주당 이재명 후보의 비판에 오히려 이 후보가 갈등을 조장하고 있다고 맞받았습니다.황규환 선대본부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여성가족부 폐지는 국민 과반이 동의하는 것으로 나타난 공약이라며, 근거도 없이 악의적으로 갈등 프레임을 덧씌우는 이 후보의 행... 석열씨 내일 저녁까지 후보사퇴하면 방송 안 하나요?

국민의힘, 결국 ‘김건희 7시간 통화’ MBC 방송 홍보만 해줬다“그만들 하세요. 윤 후보만 수렁에 빠트리는 겁니다.”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은 알고 있었다. 홍 의원은 지난 14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그냥 헤프닝으로 무시하고 흘려 버렸어야 했을 돌발 사건을 가처분 신청하여 국민적 관심사로 만들어 놓고 이를 막으려고 해본들 권위주의 시대도 아닌 지금 언로를 막을 수 있다고 보십니까”라고 적은 뒤 “참 어이없는 대책들만 난무한다”며 윤석열 캠프를 비판했다. 윤석열 국민의힘 캠프의 대응은 실제로 모두 실패했다. 윤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 씨가 MBC를 상대로 제기한 방송금지가처분신청이 대표적이다. 지난 막산이 쌍욕 파일은 수위가 높아서 공중파에서 방송을 못하냐. 공감... 전 국민을 관심갖게하고 반만 할줄 몰랐다... 거기서 카카오가 왜 나오나 언론들도 안거지... Mb.박근혜 까봐야 뭐 없다...고생길 시작이지... 윤까봐야... 똑같겠지... 그래... 아니지...그러면 기자라고 잘난척은 하지말아야지... 둘다 하는건 뭐야? 기자단으로 갑질.

국민의힘, MBC 소속 기자 지목하며 '선거개입 의도가 역력한 권언유착'국민의힘은 김건희씨의 '7시간 통화 녹취록' 일부에 대한 보도를 예고한 MBC 측에 실질적인 반론권 보장이 이뤄지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김건희 국민의힘 응 허위학력 조작범 범죄자 김건희가 반론 무시했다고 하잖아. 버러지 국민의암아.

이재명 '국민의힘, 남녀·세대 갈등 조장'…이준석 '복어 좀 드셨나'이재명 민주당 대선 후보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와 이준석 대표에 대해, '국민분열적 언동을 아무렇지도 않게 하고, 또 버젓이 기사 제목이 되는 것이 놀랍기만 하다'라며 두 사람을 비판했습니다. dddddasdasd 이재명후보도 비꼴것 만 아니라 곰곰히 생각 해볼 문제다 항상 경거 망동 하단 말이요 사람 이 경솔하면 큰일 치르 기 마련입니다~?!!!

[영상]법원도 허가한 '김건희 녹취록' 보도가 불법?…따져보니[노컷체크]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 씨가 한 언론사 기자와 나눈 통화 녹취록 보도를 앞두고 야당의 공세가 격해지고 있습니다. 이재명이 먼저다 민주당의 이 뻔뻔함의 극치를 어찌하리오 이미 이재명은 성남시장 선거때 형수 쌍욕을 방송 금지 가처분을 법원에서 냈고 법원은 금지 시켰다 그럼 지금 이 판례에 따라야한다면 똑같이 금지해야한다 왜 격하게 반응할까! 도저히 대통령부인으로써 나서봐야 눈꼽만큼도 도움되지않기에 기를 쓰고막는거 아닌가? 가족비리 저렇게 팩트가 있는데도 대통령으로 지지하는 사람들 도대체 제정신인지 모르겠다

‘기무사 불법 감청’ 허위 보고 혐의 예비역 대령 항소심 무죄국군기무사령부(현 군사안보지원사령부)가 현역 군인들의 통화를 불법으로 감청한 사실을 알면서도 국회에... 기무사 대령이 몰랐다고 우기는 걸 믿었다고!!! 기무사가 모하는 곳인지 몰라서 저런 판결을 한건가 몰랐다면 무능한거니... 그 동안 수령했던 모든 월급 추징하고, 사기죄로 구속해야하는 것 아닌가? 알았다면 당연히 구속이고!!!!!

'김건희 7시간 통화' 보도 MBC에 "정치중립성 훼손 부적절" 비판 "실질적 반론권 보장 안돼…이재명 '형수 욕설'도 방영돼야" MBC, 김건희 씨 '7시간 전화 통화' 관련 방송 방영 (서울=연합뉴스) 임화영 기자=16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 걸린 전광판에서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 씨의 '7시간 전화 통화' 내용을 다루는 MBC 프로그램 '스트레이트'가 방영되고 있다.국민의힘은 윤석열 후보가 남녀와 세대 갈등을 조장했다는 민주당 이재명 후보의 비판에 오히려 이 후보가 갈등을 조장하고 있다고 맞받았습니다.#AD155442644961.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와 의원들이 지난 14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사옥 앞에서 윤석열 대선 후보 배우자 김건희씨의 '7시간 통화 녹취록'을 보도 예고한 MBC를 항의 방문해 발언하고 있다.

2022.1. 특히, 이 후보는 가족 욕설과 자신을 비판한 네티즌 고발 등으로 막말과 비하, 선동과 갈라치기의 길을 걸어왔다면서, 이제 와 국민 통합의 길을 언급하는 것은 소도 웃을 일이라고 맹비난했습니다.16 hwayoung7@yna.col { text-align:center; } #AD155442644961.co.co.kr (서울=연합뉴스) 류미나 기자=국민의힘은 16일 MBC 보도를 통해 공개된 윤석열 후보 부인 김건희 씨와 유튜브 채널 '서울의소리' 기자간의 통화 내용과 관련,"전화 녹음 사실을 인지하지 못한 상태에서 이루어진 사적 대화이지만 국민께 심려를 끼쳐 드린 점 송구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그는 특히 MBC 소속 장인수 기자가 지난 2020년 이동재 전 채널A 기자의 '검언유착 의혹'을 최초 보도했다는 사실을 지목하며"국민의 알권리 보장을 위한 순수한 의도라면 MBC는 왜 즉시 보도하지 않고, 대선이 임박한 설 명절 직전 2주로 편성 시기를 골랐는가"라고 저의를 의심했다.

이양수 선거대책본부 수석대변인은 이날 MBC 보도 후 약 2시간 뒤 이 같은 내용의 입장문을 발표했다.co.ad-view { position:relative; display:inline-block; } “그만들 하세요. 이 수석대변인은"우선 방송 내용이 지극히 사적인 대화임에도 불구하고 MBC는 공익적 목적에 부합한다고 주장하면서 불법으로 녹취된 파일을 방영했다"며"정치적 중립성을 훼손한 것으로 대단히 부적절했다"고 주장했다. 광고 아울러"반론권을 보장하겠다며 문자와 전화를 걸어 통화를 유도한 것, 또 방송 내용을 알려주지 않은 것 등으로 볼 때 실질적으로 반론권이 보장되었다고 볼 수 없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보도 공정성의 측면에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의 '형수 욕설 발언'도 같은 수준으로 방영돼야 한다"라고도 했다. 홍 의원은 지난 14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그냥 헤프닝으로 무시하고 흘려 버렸어야 했을 돌발 사건을 가처분 신청하여 국민적 관심사로 만들어 놓고 이를 막으려고 해본들 권위주의 시대도 아닌 지금 언로를 막을 수 있다고 보십니까”라고 적은 뒤 “참 어이없는 대책들만 난무한다”며 윤석열 캠프를 비판했다. 이 수석대변인은 내주로 예정된 2차 보도와 관련해선"그 내용을 보고 종합적인 입장을 내놓겠다"고 했다. 좀더 검증, 파악해서 공개할 예정"이라고 적었다.

minaryo@yna.co. 지난 14일 서울서부지법에서 열린 심리에서 김씨 측은 △동의 없는 불법 녹음을 기초로 한 방송은 음성권 침해이며 △방송 내용에 결혼 전 사생활 등을 포함한 것으로 보이며 △반론권이 보장되지 않았다는 등의 이유로 명예 및 인격권 침해 우려를 주장했다.kr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