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매 나온 6400억원 저택…전직 플레이보이 모델 왕자비의 비애

2022-01-16 오전 11:10:00

리타 본캄파니 루도비시(73) 왕자비의 이야기다.

리타, 왕자비

리타 비는 집의 소유주였던 니콜로 본캄파니 루도비시 왕자의 세 번째 아내입니다.\r리타 왕자비

리타 본캄파니 루도비시 (73) 왕자비 의 이야기다.

미국 출신인 이탈리아의 리타 본콤파니 루도비시 왕자비가 지난해 11월 30일 '루도비시 빌라'로도 알려진 저택 '카지노 델 오로라'를 안내하고 있다. AP=연합뉴스트레비 분수에 동전을 던지면 다시 로마에 온다는 전설이 통한 걸까. 수십 년 전 16살 미국인 관광객 소녀 리타 카펜터는 멋진 이탈리아 남성과의 사랑을 꿈꾸며 동전을 던질 때만 해도 전혀 상상하지 못했다. 실제로 이탈리아 왕자와 결혼해 카라바조의 천장벽화가 그려진 16세기의 저택에 살게 되리라는 미래를. 소녀의 꿈은 현실이 됐지만, 해피엔딩은 어렵게 됐다. 10년 넘게 살아온 이 저택을 경매로 내놓으면서다. 리타 본캄파니 루도비시(73) 왕자비의 이야기다.

트레비 분수 소원 이룬 美 출신 이탈리아 왕자비 로마 중심부에 있는 저택 '카지노 델 오로라'. AP=연합뉴스리타 왕자비가 지난해 11월 30일 자신이 살고 있는 저택에 있는 카라바조의 천장벽화를 안내하고 있다. AP=연합뉴스바로크 예술의 대표 화가인 카라바조의 유일한 천장벽화 ‘목성, 해왕성 그리고 명왕성’. 이 작품 하나만 해도 가치가 4150억원에 달한다. AP=연합뉴스14일(현지시간) 가디언에 따르면, ‘빌라 루도비시’로도 알려진 저택 ‘카지노 델 오로라’가 오는 18일 경매에 나온다. 줄리어스 시저의 옛 집터에 지은 이 저택은 1600년대부터 이탈리아 왕족 루도비시 가문이 소유해왔다. 입찰가는 4억7100만 유로(약 6400억원)다. 실내 곳곳에 르네상스 시대 예술작품이 가득한 이 저택에선 특히 바로크 예술의 대표 화가인 카라바조의 유일한 천장벽화 ‘목성, 해왕성 그리고 명왕성’(1597년)이 유명하다. 이 작품의 감정가만 약 4200억원에 달한다. 구에르치노가 1621년 그린 프레스코 천장 벽화, 성베드로대성당을 설계한 건축가 카를로 마데르노의 나선형 계단, 미켈란젤로의 조각품도 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중앙일보 »

익명패널 ‘마라탕’, 이준석 대표였다···가면 쓰고 토론배틀방송이 계속되자 시청자들은 한 출연자를 주목하기 시작했다. 마라탕으로 나온 패널이 이 대표 아니냐는 의심이 나오면서다. 송영길 대표가 JTBC 와 공모 해 저런 비열한 일베 짓을 하는 꼴... 상상이나 할 수 있나? 막가도_너무_막간다 경향 기레기야ㅈ그래서 어쩐다고? 이준석을 어제부터 기레기들이 엄청 띄우네. 준석아.정치는쑈가 아니다..정치인들은 여러명의 운명줄을잡고있단다..하는짓은 늙으나젊으나 꼰대짓만하고 쑈만하는거 눈꼴사납다.

각국의 언론사 리더 “광고보다 중요한 수익은 구독”각국의 언론 종사자들은도 ‘구독 모델’의 중요성이 높다고 판단했다.로이터저널리즘연구소는 2022년 저널리즘·미디어·기술 트렌드와 방향’리포트를 통해 각국의 언론사 CEO와 보도 총괄자, 임원, 디지털‧혁신 책임자 등 246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조사 결과 디지털 구독이 가장 중요한 수익의 축이라는 답변이 79%에 달했다. 이어 디스플레이 광고(73%), 네이티브 광고(59%), 이벤트(40%), E커머스(30%), 플랫폼의 자금 지원(29%), 기부와 크라우드펀딩(17%) 순으로 나타났다.구독 모델의 중요성은 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