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뉴스, 뉴스, Lg, 강민호, 삼성, 야구, 올림픽, 일본, 타자

Sbs 뉴스, 뉴스

강민호, 양의지 대신 미국전 5번 타자 포수…김현수 4번 타자 1루수

강민호, 양의지 대신 미국전 5번 타자 포수…김현수 4번 타자 1루수 #SBS뉴스

2021-08-05 오후 12:48:00

강민호 , 양의지 대신 미국전 5번 타자 포수…김현수 4번 타자 1루수 SBS뉴스

야구 국가대표팀이 올림픽 결승 진출을 위해 강민호 포수 카드를 꺼내 들었습니다. 김경문 감독이 지휘하는 야구 대표팀은 오늘 일본 가나가와현 요코하마의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20 도쿄 올림픽 야구 패자 준결승에 강민호 를 5번 타자 포수로 선발 배치했습니다.

김경문 감독이 지휘하는 야구 대표팀은 오늘(5일) 일본 가나가와현 요코하마의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20 도쿄올림픽 야구 패자 준결승에 강민호를 5번 타자 포수로 선발 배치했습니다.강민호는 지난달 29일 조별리그 첫 경기인 이스라엘전에 6번 타자 포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 1득점을 했습니다.5경기에 모두 1회 선두타자 출루에 성공한 박해민(삼성)이 1번 타자 중견수 자리를 지켰습니다.이어 2번 지명타자 강백호(kt wiz), 3번 타자 좌익수 이정후(키움 히어로즈)까지는 어제 일본과 벌인 준결승과 같은 타순입니다.

이낙연, 호남에서 첫 승···이재명은 여전히 누적 과반 1위 유지 한국양궁, 세계선수권 단체전 금 싹쓸이…안산 · 김우진 2관왕 라오스 박쥐서 코로나19와 96.8% 일치하는 바이러스 발견

이정후는 우익수에서 좌익수로 이동했습니다.그러나 4번 타자 포수로 출전하던 양의지(NC 다이노스)가 오늘 경기에서는 선발에서 제외됐습니다.타율 0.455, 2홈런, 6타점으로 타격감이 좋은 김현수(LG 트윈스)가 4번 타자 자리에 배치됐습니다.수비 포지션은 기존 좌익수가 아닌 1루수입니다.박건우(두산 베어스)가 6번 타자 우익수로 출전하고 이어 7번 타자 유격수 오지환(LG), 8번 타자 3루수에 허경민(두산), 9번 타자 2루수는 김혜성(키움)이 나섭니다.

선발투수는 신인 좌완 투수 이의리(19) 입니다.대표팀은 오늘 경기에서 이겨야 결승에 진출해 올림픽 2연패 도전을 이어나갈 수 있습니다.모레 오후 7시 열리는 결승전에는 어제 한국을 꺾은 일본이 진출해 있습니다.오늘 미국에 패하면 모레 낮 12시 도미니카공화국과 동메달 결정전을 치러야 합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SBS 뉴스 »

[9월 17일] 미리보는 KBS뉴스9

추석 연휴 귀성 본격…8명까지 모임 어떻게? 닷새간의 추석 연휴를 앞두고 하늘에서 본 귀성 행렬 모습 전...

[경기] 배달음식도 일회용 대신 다회용 그릇으로[앵커]우리나라 플라스틱 소비량이 세계 최고 수준이라는데요, 코로나19로 배달 수요가 많아져 더 늘고 있습니다.이에 일회용이 아닌 여러 번 쓸 수 있는 플라스틱 그릇을 사용하는 배달음식점이 생겼는데 효과를 볼 수 있을지 관심입니다.김학무 기자의 보도입니다.[기자]배달 주문을 받아 조리가 한창인 ... 인건비 비싼 세상인데... 환경을생각하면 해야될것같은데 YTN 경기도 홍보비 받았어요?

모교 찾은 안산…'질 것 같단 생각 대신 긍정적으로'양궁 3관왕의 주인공, 안산 선수가 고향인 광주를 찾았습니다. 학창 시절을 보낸 초, 중, 고등학교를 찾아 은사를 만나고, 후배들을..

[만물상] 외상의 디지털식 부활“소비자가 온라인 쇼핑몰에서 물건을 사면 물건값을 대신 내주고, 길게는 6주에 걸쳐 후불로 대금을 받는다. 소비자가 제때 갚기만 하면 100% 공짜 외상이다”

술자리 줄어 손님 끊긴 대리기사들...'정부 지원 필요'[앵커]거리두기 4단계로 저녁 술자리가 줄어들면서 덩달아 일이 줄어든 대리운전 기사들이 생계난을 호소하고 나섰습니다.밤새 손님이 뜸해 공칠 때가 많은데도 정부의 소득안정자금 지원 대상에서 빠졌다며 대책 마련을 촉구했습니다.정현우의 보도입니다.[기자]대리기사 김현수(가명) 씨가 거리두기 4단...

3대3 농구, 서핑…이런 올림픽 종목은 처음이야!3대3 농구, 사이클 비엠엑스 프리스타일, 스케이트보딩, 스포츠클라이밍, 서핑. 올림픽 에 새롭게 등장한 종목이다. 초창기 올림픽 종목인 줄다리기 등은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진 대신 빠르고 현란한 종목들이 등장했다. ▶ 3대3 농구, 서핑…이런 올림픽 종목은 처음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