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호사 잇단 죽음에도 계속되는 '태움'...왜 끊이질 않나?

간호사 잇단 죽음에도 계속되는 '태움'...왜 끊이질 않나?

Ytn, 뉴스채널

2021-12-04 오전 1:00:00

간호사 잇단 죽음에도 계속되는 '태움'...왜 끊이질 않나?

[앵커]지난 2018년과 2019년 고 서지윤 간호사와 고 박선욱 간호사의 연이은 사망으로 병원 내 괴롭힘, 이른바 '태움' 문제가 불거졌죠.지난달에도 태움 피해를 호소하던 신규 간호사가 극단적 선택을 했다는 소식 전해드렸는데요.해마다 공론화되는 병원 내 관행 태움, 왜 끊이질 않는 걸까요.김혜린 기자가...

지난 2018년과 2019년 고 서지윤 간호사와 고 박선욱 간호사의 연이은 사망으로 병원 내 괴롭힘, 이른바 '태움' 문제가 불거졌죠. 지난달에도 태움 피해를 호소하던 신규 간호사가 극단적 선택을 했다는 소식 전해드렸는데요.해마다 공론화되는 병원 내 관행 태움, 왜 끊이질 않는 걸까요.김혜린 기자가 취재했습니다.[기자]지난달 신규 간호사 A 씨가 병원 기숙사에서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생전 A 씨는 친한 동료들과 남자친구에게 직장 내 괴롭힘, 이른바 '태움' 피해를 호소해왔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원희룡 해임 안하면, 윤석열 역시 의료민영화 대표하는 후보 될 것”

[A 씨 남자친구 : 이제 퇴근해보겠다고 얘길 했는데,"너 같은 애는 필요 없으니까 꺼져라" 다 보고 있는 앞에서…. 한번은 볼펜을 던져서 본인 얼굴에 맞았다고….]지난 2018년 고 박선욱 간호사, 2019년 고 서지윤 간호사에 이어 A 씨의 죽음까지.간호사들의 죽음이 반복될 때마다 영혼이 재가 될 때까지 태워 괴롭힌다는 태움이 공론화됐지만, 문제는 여전히 해결되지 않고 있습니다.[전 간호사 / 태움으로 퇴사 : (을지대 사건도) 자살을 하지 않고 그랬다면 분명히 이건 또 아무런 일도 아닌 것처럼 넘어갔을 거예요. 일이 바쁘니까 다들 날이 서 있어요. 이게 너무 오래 이어졌어요. 태움 문화가.]

노조는 A 씨 죽음이 간호사 인력 부족 문제로 인한 구조적 타살이라고 주장했습니다.신규 간호사들은 업무를 충분히 배우지 못한 채 급히 병동에 투입되고,경력 간호사들은 업무 과중으로 스트레스가 극에 달한 상태에서 교육하다 보니 괴롭힘 악습이 반복된단 겁니다.[백소영 / 보건의료산업노조 본부장 (11월 23일 기자회견) : 1인당 환자를 23명이나 봤다는 그 말에 정말 경악을 금치 못했습니다. 간호등급 1등급 병원에선 간호사 1인당 15~16명 보더라도 너무 힘들다고 합니다.] headtopics.com

A 씨의 동료 간호사 역시 가장 먼저 해결돼야 할 과제로 인력 충원을 꼽았습니다.[A 씨 동료 : 인력이 일단 (시급해요). 자기들이 (간호 등급) 1등급을 맞춰주고 싶었으면 환자 수라도 줄이면 그게 맞춰지잖아요. 근데 환자를 놓을 생각이 없었고, 어쨌든 그냥 붙잡아두고 간호사 굴리려고만 생각을 했고.]보건복지부가 분석한 'OECD 보건통계'를 보면 우리나라 간호사는 인구 천 명당 4.2명으로, OECD 평균 7.9명의 절반 수준에 불과합니다.

90도 낙마 장면 찍기 위해···KBS '태종 이방원' 말 죽였다

간호계는 간호사 1인당 환자 수를 정하고, 직종별로 적정 인력 기준을 마련하는 등 문제를 제도적으로 개선하기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고 지적합니다.이 같은 내용을 담은 간호법과 간호인력인권법 등이 국회에서 논의되고 있지만 연내 통과될지는 불투명합니다.[정재범 / 보건의료산업노조 부위원장 (11월 23일 기자회견) : 보건복지부는 직종별 적정 인력 기준 마련, 간호등급제 개선, 간호사 1인당 실제 환자 수 제도화, 간호사 처우 개선과 이직률 감소 등 9.2 노정 합의 사항을 차질없이 이행해야 할 것이다.]

과도한 업무와 집단 괴롭힘으로 간호사들이 더는 희생되거나 의료 현장을 떠나지 않게 하기 위해선 인력 확충과 함께 처우와 근무 환경도 개선돼야 할 것으로 보입니다. YTN 김혜린입니다.YTN 김혜린 (khr0809@ytn.co.kr)※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YTN NEWS »

[1월 16일] 미리보는 KBS뉴스9

실종자 수색 이어졌지만…‘대리 시공’ 정황도 광주 화정아이파크 붕괴 사고 엿새째인 오늘도 수색이 이어졌...

'병상은 임시로 만들어도 몸을 2~3개로 늘리는 초능력은 없거든요'서울의 한 종합병원 정형외과 병동에서 일하던 A 간호사(30)는 일주일 전부터 코로나19 환자를 ... 병상이 늘면 입원 환자 늘고 간호사 일이 늘지.

‘김’은 왜 이름이 ‘김’이 되었을까조선 시대 임금 인조가 ‘수라상’에 오른 김에 매료돼 이름을 물었지만 신하 중 아는 이가 없었다. 인조는 “광양의 김여익이 진상했다”는 말에 그의 성을 따 ‘김’으로 부르도록 했다는 말도 전해진다.

'오미크론, 오히려 코로나 종식시킬 수 있다' 독일 학자 주장, 왜'오미크론'이 코로나19 대유행의 끝을 알리는 신호라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오미크론 대유행 종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