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 홈런 드라마, 9회 말 투아웃 동점포, 박병호 시리즈, 불방망이, 가을야구

가을 홈런 드라마, 9회 말 투아웃 동점포

가을야구 뒤흔든다!…'불방망이' 박병호의 홈런 드라마

가을야구 뒤흔든다!…'불방망이' 박병호의 홈런 드라마 #SBS #SBSNEWS #스포츠뉴스

2019-10-08 오후 3:38:00

가을야구 뒤흔든다!…' 불방망이 ' 박병호의 홈런 드라마 SBS SBSNEWS 스포츠뉴스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는 한 마디로 ' 박병호 시리즈 '가 되고 있습니다. 지난해까지는 박병호가 가을 야구에서 극적인 홈런을 칠 때마다 팀은 패배하는 징크스가 있었는데 올해는 키움의 2연속 끝내기 승리로 이어졌습니다.

6년 전 박병호 표 '가을 홈런 드라마'의 서막을 연 장면입니다.준플레이오프 5차전 9회 말 투아웃에서 두산 에이스 니퍼트를 상대로 터뜨린 동점 3점 홈런은 넥센의 연장전 패배에도 불구하고 포스트 시즌 최고의 홈런 가운데 하나로 기억되고 있습니다.지난해 가을의 홈런 쇼는 세계적인 화제가 됐습니다.SK와 플레이오프 5차전 9회 투아웃에서 나온 기적 같은 동점 투런포는 메이저리그 홈페이지의 집중 조명까지 받았습니다.지난 두 번의 '9회 말 투아웃 동점포'가 팀 승리까지 만들지는 못했는데 올해는 결말이 달라졌습니다.

경기 고양 교회서 8명 집단감염…'밀폐된 공간서 식사' 주민들이 해고 막았지만···등떠밀려 떠나는 경비노동자들 김해서 조직 간 '난투극'…'러시아 마피아도 연계' 첩보

팽팽한 0의 균형을 깬 1차전 끝내기 홈런에 이어 역전극의 신호탄이 된 2차전 8회 추격의 투런포까지 모두 키움의 극적인 승리를 만든 결정적 한 방이었습니다.[박병호/키움 4번타자 : 중요한 순간 왔을 때 해결을 해서 다행인 것 같습니다. 남은 경기에서도 승리해서 더 높은 곳으로 가겠습니다.]짜릿한 반전을 만드는 박병호의 홈런 드라마가 가을 야구의 열기를 더하고 있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SBS 뉴스 »

[8월 7일] 미리보는 KBS뉴스9

충청·남부 지역에 강한 비…내일까지 최고 250mm 천둥, 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내린 충청과 남부지역에 내일까지 최고 이백오십밀리미터의 비가 더 내릴 것으로 예보됐습니다. 일요일에는 중부지방에 다시

박병호, 극적인 '끝내기 홈런'…키움, 먼저 웃었다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1차전에서 키움이 박병호의 9회 말 끝내기 홈런으로 극적인 승리를 거뒀습니다. 김정우 기자입니다. 1만 6천3백여 명이 들어차 올해 첫 만원 관중을 기록한 고척돔에서 치열한 투수전이 펼쳐졌습니다.

'다저스 수호신' 류현진, NLDS 3차전 5이닝 2실점 호투로 승리워싱턴 내셔널스와 3차전 선발 등판1회 홈런 2실점후 호투, 팀 10-4 승리다저스 내셔널리그 챔피언십 1승 남아류현진(32·로스앤젤레스 다저스.. 다저스 구한 류현진 보다 마틴이 터너가 구했다 돌버츠 대타작전 대 성공이였고 벨린져가 살아난게 호의적이다 다저스 파이팅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