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클로, 지유, Gu, 한국 철수, 에프알엘코리아, 일본불매운동, 코로나19

유니클로, 지유

'NO재팬' 못 견디고···유니클로 계열 브랜드, 한국서 철수

8월 전후로 국내 오프라인 매장 운영을 중단합니다.

2020-05-21 오전 11:24:00

8월 전후로 국내 오프라인 매장 운영을 중단합니다.

유니클로 와 지유를 한국에서 운영하는 에프알엘코리아 는 21일 지유가 오는 8월 전후로 국내 오프라인 매장 운영을 중단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여름부터 이어진 일본 불매 운동에 이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타격까지 입은 유니클로의 자매 브랜드 지유(GU)가 한국에서 철수한다.     앞으로 지유 제품은 유니클로의 온라인 쇼핑몰에서만 판매할 예정이다.  지유 철수 결정은 지난 2018년 9월 한국에 진출한 지 1년 9개월 만이다. 지유는 현재 한국에서 3개의 오프라인 매장과 온라인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캐주얼 브랜드 유니클로보다 가격이 저렴한 지유는 당초 한국에서 매장을 늘려나갈 계획이었다. 하지만 지난해 여름 시작한 일본제품 불매운동으로 막대한 타격을 입었다. 여기에 코로나 19 확산에 따른 매출 감소를 견디지 못하고 두 손을 들었다. 여기에 ‘위안부 폄하 논란 광고’와 대표 e메일 발송 실수 등 잡음이 끊이지 않았다. 

부천 쿠팡 물류센터 6명 확진...서울 성동구에서도 9명 추가 감염 [김민아 칼럼]‘강간 문화’ 간과하는 법관들에게 [박래군 칼럼]그럼에도 시민운동을 멈춰선 안 된다

관련기사 에프알엘코리아는 “지유를 아껴주신 분들께 불편을 끼쳐 송구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더 나은 모습의 지유를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전국 매장 180개를 운영하는 유니클로도 판매 부진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에프알엘코리아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정확한 영향 정도는 오는 8월 실적 공개를 기다려야 한다”며 “유니클로의 앞으로 한국 사업 계획이나 방향에 대해서는 아직 정해진 것이 없다”고 말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중앙일보 »

9월에 옷사고싶은데, 안됐네~~ CIA NED 하태경 태구민 지성호 하태경 NO coup of CIA 이제 유니클로도 나가면 좋겠네 서명 부탁드립니다. 기후 위기 대응 방안을 정부에게 촉구하는 환경단체의 서명입니다. 개인정보 사용은 기재되어있으니 안심하셔도 됩니다 기후위기서명_목표는5만명 FridayForFuture 많은 관심 부탁드려요 중앙왜구 맘 아프겠다.ㅋ ㅋ 오케이.드디어ㅠㅠㅠㅠㅠㅠㅠㅠㅠㅈㅂㅈㅂㅈㅂ 유니클로 걍 있고 GU나가는 기사 유니클로가 아니라 지유가 철수하는거였네 유니클로 서민들의 알찬쇼핑됐는데 나라간 고장난 이념의 이간질이 한쪽으로 치우쳐버려졌구나 참으로 대한민국국민성이 창피하다

온라인도 치우자 왜산 물건은 살수가 없단다. 심지어 하나도 안사는데도 인생에 1도 지장이 없더라고요.. 다신 얼씬도 하지마라 Itpqvii 487 drt 가해자 방임! 성폭행 피해 묵살! 이제 그만ㅠ 도와 주세요! 2020년 6월 8일까지 국민청원주소 터치☞ 동의 꼭 부탁드립니다! '딸이 강간당하는 걸 목격했습니다..' 강간범은 무죄. 사건 은폐와 불기소 처분 - 정말 억장이 무너집니다ㅠ ..../^//~~: 이참에 중앙일보도 함께 폐간합시다. Anne087980391 하이요 요즘 집에만 있었더니 너무 심심하네요 저랑 놀아주실 오빠 카톡 6937

yaongiismk 속쓰리겠다. 종양아 소리질러어어어어어~!!!! 호예에에 gotoyun 오예~ 온라인도 안사야지 신나네요

시진핑 코털 건드린 트럼프? 반도체 봉쇄에 '1700조 응수'트럼프가 화웨이가 미국산 반도체를 쓰지 못 하게 하는 등 압박을 강화하는 것에 대한 시진핑의 응전이다. MAGA with Univetsal Basic Insurance

[친절한 경제] '천송이 코트' 못 사게 한 온라인 인감의 퇴장친절한 경제, 권애리 기자 나와 있습니다. 권 기자, 사실 이거 안 갖고 계신 분들 성인들 중에서는 굉장히 드물 텐데, 공인인증서가 21년 만에 폐지된다는 내용 오늘 자세히 알아보자고요.

[세로보다] 재심서 '무죄'…40년 인생은 못 바꾼다세로보다 시간입니다.평범한 대학생의 인생은 80년 5월 이후 송두리째 바뀌었습니다.치열한 저항 뒤에 돌아온 건 억울한 옥살이였습..

체납 통지 못 받았는데 갑자기 '차량 압류', 무슨 일?느닷없이 자신의 차량을 압류하겠다는 시청의 통지서를 받은 사람이 있습니다. 과태료를 체납했다는 건데 정작 차주는 한 번도 체납 사실을 통보받은 적이 없었습니다. 어찌 된 영문인지 유수환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서울시 재난긴급생활비 164만 가구 지급, 79%가 생계형 소비 코로나19 로 인한 경제 위기에 대응해 서울시가 지원하는 재난긴급생활비가 164만 가구에 지급됩니다. 서울시는 지난 15일 신청을 마감한 결과, 애초 예상보다 50만 가구가 많은 223만 가구가

한국가스공사, 채권 부실 관리로 130억 날릴 판한국가스공사가 해운사로부터 돌려받아야 하는 돈 130억 원을 한 푼도 못 받을 처지에 놓였습니다. 채권을 제대로 관리하지 못해선데, 그 돈 결국 국민 세금이겠죠. TBC 한현호 기자가 보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