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명 치료비+2,000명 검사비까지' 3억 구상권 청구

  • 📰 SBS8news
  • ⏱ Reading Time:
  • 7 sec. here
  • 2 min. at publisher
  • 📊 Quality Score:
  • News: 6%
  • Publisher: 63%

대한민국 헤드 라인 뉴스

대한민국 최근 뉴스,대한민국 헤드 라인

'7명 치료비+2,000명 검사비까지' 3억 구상권 청구 SBS뉴스

광복절 광화문 집회에 다녀온 경남 창원의 40대 여성 A 씨는 일주일간 참석 사실을 숨긴 뒤 뒤늦게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이 때문에 딸이 다니는 고등학교와 회사 직원 등 2천 명 넘는 인원이 검사를 받는 큰 불편을 겪어야 했습니다.[허성무/경남 창원시장 : 확진자와 그 인솔자의 행태는 심각한 역학조사 방해 행위에….모든 비용을 산정해 금일 중 '구상금 청구의 소'를 제기하겠습니다.]

광주광역시도 광화문 집회 참석을 열흘 가까이 숨기다가 확진 판정을 받은 일가족 5명에 대해 구상권 청구를 검토하고 있습니다.▶ "코로나 사망, 하나님의 심판" 설교 한 달 뒤 집단감염

 

귀하의 의견에 감사드립니다. 귀하의 의견은 검토 후 게시됩니다.
이 소식을 빠르게 읽을 수 있도록 요약했습니다. 뉴스에 관심이 있으시면 여기에서 전문을 읽으실 수 있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 4. in KR

대한민국 최근 뉴스, 대한민국 헤드 라인

Similar News:다른 뉴스 소스에서 수집한 이와 유사한 뉴스 기사를 읽을 수도 있습니다.

인천 가족 모임 참석한 친인척 7명 ‘코로나19’ 확진인천에서 가족 모임을 가진 친인척 7명이 무더기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인천시는 67살 A씨와 52살 여성 B씨 등 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이들은 지난 코로나는 나 자신 내 가족 내 친구친척들 부터 감염시켜 나가는거지 그게 얼마나 슬픈건지 모르는거야? 진짜?
출처: KBSnews - 🏆 21. / 51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광화문행 발뺌에 2,000명 검사…경남도 '구상권 청구'40대 여성 확진자가 광화문 집회에 다녀온 적 없다고 발뺌하다 자신의 아들딸에 직장 동료까지 7명을 감염시켰습니다. 자신의 거짓말로 2천 명을 검사받게 한 이 여성에게 지자체는 다른 사람들의 치료비까지 내도록 구상권을 청구하기로 했습니다. 법과 윈칙대로 철저하게 따박따박 집행하시기 바랍니다 제발 말로만 겁주지 말고요 공권력이 살아있슴을 보여주세요
출처: SBS8news - 🏆 4.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전 세계 코로나19 확진자 2천500만 명 넘어…사망자 85만 명 육박전 세계 코로나19 확진자가 2천 500만 명을 넘어섰습니다. 국제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한국시간 새벽 6시 기준 전 세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2천 509만 2천 여 명입니다. 확진자 2.500만명, 사망자 85만명이 문제가 아니라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자연적 바이러스가 아닌 중국이 만든 인위적 바이러스라 치료제가 없다는게 문제. 백신이 개발되도 분기별 재접종을 해야하고 확진됐다 회복해도 재감염이 된다는 것. 여기에 변형 바이러스까지 속출하는게 진짜 문제다. 중증환자와 사망자는 확 줄었단 소린 왜 빼먹냐? 사진은 프랑스 코로나 사망자 숫자 변이표. 현재 프랑스 하루 확진자는 매일 6, 7000명 정도 (독일은 하루 확진자 1500명). 3, 4월에 비해 중증환자와 사망자가 확 줄었다. 이건 왜 얘기 안 하냐고?
출처: SBS8news - 🏆 4.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인천 가족 모임 참석한 친인척 7명 ‘코로나19’ 확진인천에서 가족 모임을 가진 친인척 7명이 무더기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인천시는 67살 A씨와 52살 여성 B씨 등 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이들은 지난 코로나는 나 자신 내 가족 내 친구친척들 부터 감염시켜 나가는거지 그게 얼마나 슬픈건지 모르는거야? 진짜?
출처: KBSnews - 🏆 21. / 51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내겐 꿈이 있습니다' 57년 전 그 자리에 모인 수천 명흑인 인권운동가, 마틴 루서 킹 목사가 '나에겐 꿈이 있다'는 연설을 하고 행진을 했던 57년 전 그날 그 자리에 다시 수천 명이 모였습니다. 인종차별을 반대하는 목소리가 울려 퍼졌습니다. 코로나바이러스는 흑인이나 흡연자가 걸리면 치명적이다 저렇게 군중으로 몰려다니면 마스크 써도 코로나 감염된다 밀착하여 같이움직이면 바이러스가 전파되기 쉽다.
출처: SBS8news - 🏆 4.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자막뉴스] 매일 확진자 수백 명 나오는데...호텔 '풀파티'?호텔 수영장에 하얀 거품이 뿌려집니다.화려한 조명과 음악 속에 수십 명이 환호하며 물놀이를 즐깁니다.마스크를 쓴 사람은 한 명도 보이지 않습니다.2m 이상 거리 두기는커녕 대부분 다닥다닥 붙어 있습니다.SNS에 올라온 이 영상이 촬영된 시기는 전국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상된 때입니다....
출처: YTN24 - 🏆 2.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