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주식, Suv, 앤츠랩, 기아, 현대차, 외국인, 차량용반도체, 카니발, 쏘렌토, Suv, Ev6, 인도, 스포티지, 애플카

자동차, 주식

'형님보다 아우? 아닌 것 같은데' 외국인 쓸어간 이 종목

6월 들어 외국인 매수세가 돌아왔다.

2021-06-19 오전 10:49:00

기관도 순매수한 종목 1위, 바로 '이것'입니다. 자동차 주식 SUV

6월 들어 외국인 매수세가 돌아왔다.

 4세대 카니발. 사진 KIA하반기에는 차량용 반도체 부족 사태가 나아지고, 국내는 물론 글로벌 자동차 판매도 계속 늘어날 거라는 기대감 때문인데요. 실제로 기아는 현대차와 함께 올해 3월부터 미국시장 판매량이 급증하고 있습니다. 국내에서도 쏘렌토 하이브리드 같은 경우는 출고까지 7개월은 기다려야 할 정도로 인기인데요.  ·기아, 6월 들어 외국인·기관 순매수 1위·반도체 수급 개선 조짐…車 없어서 못 팔아

[속보] 한국 여자배구 5세트 극적 승리…터키 꺾고 4강행 ‘원팀’ 여자배구 준결승 진출…명승부의 엔딩은 김연경의 것 뉴욕 검찰 '쿠오모 주지사 성추행 사실…확인된 피해자 11명'

·현대차보다 나은 지표, 7월 이후 생산 정상화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기아의 2분기 영업이익은 작년 2분기 대비 무려 767% 증가한 1조2600억원이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앞서 언급한 외국인∙기관 순매수 2위는 현대차였는데요. 그럼 현대차는 왜 2등이냐.   기아의 판매량 증가가 전년 동기 대비 75.3%로 현대차 59%보다 더 가파릅니다. 원래 기아의 해외판매 비중이 현대차보다 더 높기도 한데요. 여기에 코로나로 인한 해외판매 감소도 기아가 현대차보다 덜 했습니다.  

 E-GMP를 활용한 기아의 첫 전기차 EV6. 사진 KIA사실 이런 쪽으로 생각을 하다보면 지난해 미국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준대형 SUV 텔루라이드도 기아고, 요즘 국내 차종별 판매 1위도 현대 그랜저가 아닌 기아 카니발이기도 합니다. 심지어 기아 전기차 EV6의 주행거리(한 번 충전해서 갈 수 있는 거리)가 475㎞로 현대 아이오닉5 롱레인지 모델(429㎞)보다 50㎞ 가량 깁니다. 현대 코나EV에 하도 불이 나서 기아 니로EV가 반사이익을 본 측면도 있습니다. ‘형님보다 나은 아우’가 아니라 원래 아우가 아니었던 거 아닌가 하는 생각마저 드는데요. headtopics.com

 기아 주가와 관련해 최근 미국 증시에서 GM과 포드가 신고가를 기록한 점에 주목할 필요가 있습니다. 두 업체 모두 반도체 부족 사태로 생산에 큰 차질을 빚고 있는데요. 시장에선 당장의 생산 차질보다 하반기 생산 증가에 더 기대를 갖는 분위기 입니다.   4세대 쏘렌토. 사진 KIA기아가 2019년 가동을 시작한 인도 안드라 프라데시 공장은 기아의 글로벌 시장 점유율을 더 높여줄 회심의 카드 입니다. 지금 인도는 코로나가 워낙 심각해서 생산이 원활하지 않은데 6월말쯤 정상 가동할 계획입니다. 소형 SUV 셀토스가 현지 소형 SUV 시장의 40% 넘는 점유율을 보이는 등 엄청난 성장세를 보이고 있고, 인도공장에서 중동과 중남미로 수출까지 해요. 

 워낙 수요가 커서 3분기부터 3교대 근무를 하면 생산량이 원래 23만대에서 33만대로 늘어난다고 합니다. 일각에선 2017년 사드 사태 이후 고꾸라진 기아의 중국 판매 실적을 인도가 조만간 만회해 줄 것으로 기대하기도 합니다. 인도 안드라프라데시주 아난타푸르에 있는 기아 공장. 사진 KIA이밖에 지난 번 한미정상회담 때 현대차그룹이 미국에 74억 달러 투자한다고 했는데 구체적인 내용이 7월말 실적발표 때 나올 예정입니다. 또 기아 모델 가운데 해외에서 가장 많이 팔리는 스포티지의 5세대 모델이 이달 중 출시됩니다.  

 무엇보다 올 초 무산되다시피 한 애플카 합작도 불씨가 살아있다고 볼 수 있습니다. ‘협상 결렬’의 이유는 사실상 애플의 생산기지로 전락하는 거 아니냐는 우려 때문인 것으로 알려지는데요. 애플이 주문하는대로 생산해내는 역할을 현대차가 하기는 부담스럽지만 기아는 활용할 수 있다고 보는 사람들이 적지 않습니다. 미국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기아 텔루라이드. 사진 KIA기아의 단점으로는 부진한 중국 실적 등을 꼽을 수 있는데, 사실 사드 사태가 아니더라도 중국 소비자들 눈이 높아져서 만회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다만 제네시스 등 마진이 높은 고가 차종을 미국∙유럽∙중국 등지에 안착시키려는 현대차의 난이도 높은 도전에 비해, 무난히 생산증가가 예상되는 기아가 상대적으로 투자 부담이 덜하지 않나 하는 생각입니다.

 결론적으로 6개월 뒤: 현대차보다 가볍게 날아오를듯!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중앙일보 »

[7월 21일] 미리보는 KBS뉴스

‘댓글 조작 공모’ 김경수 지사 징역 2년 확정 뉴스 댓글 조작을 공모한 혐의를 받고 있는 김경수 경남지사...

외교부, P4G '평양' 줌아웃 영상 업체 수사의뢰 검토외교부가 ‘2021 P4G 서울 녹색미래 정상회의’ 개막식 영상에서 서울이 아닌 평양 지도를 넣은 영상 제작업체를 수사 의뢰하는 방안을 검토한다. PsW5e 곳곳에 일베 색퀴들이..

중대재해 책임 회피? 쿠팡 물류센터 화재 5시간 뒤 김범석 의장 사임하지만 김 의장은 쿠팡 지분 약 10%, 의결권 76%를 갖고 있어 쿠팡을 실질적으로 지배하고 있습니다. 김범석 사임 화재 야 이거 완전 육짜장형 양아치네 모양새가 좋지 않은 건 사실이나, 중대재해법이라는 법안도 말이 안된다. 사업장에서의 부주의로 인해 발생한 사고를 왜 회사 대표가 책임지나 제발 국회의원이라고 뽑았으면 법안 만들 때 생각은 하고 만들자..

'바지 벗은 모습 불쾌하다'···송도 오줌싸기 동상 어떻길래'성기 드러낸 모습이 공원에 왜 필요하냐' 송도 동상 분수 매춘부상이 왜 필요한가? 문죄인과 홍어병들이 오줌 싸대는 토착짱깨 문화 보급.. 민주당 동상?

쉽지 않았던 인선, 목소리 높인 최고위원… 이준석 체제 ‘긴장감’30대 당대표 탄생으로 대대적인 변화가 예고된 국민의힘 내부에서 미묘한 ‘긴장감’이 감지되고 있다. 사무총장 인선을 두고 이준석 대표의 ‘삼고초려’가 무산되는가 하면 ‘공직후보자 자격시험제’를 두고 최고위원과의 갈등이 수면 위로 떠올랐다. 해산해서.해쳐모여라 그래서.당체재를.바꿔서 확실한.새누리당으로아니면 한국당으로하거라.알앗냐 어지럽단다.당원들이.뭘.아는게 없고.내뱉는말투부터.틀려쳐먹엇다.모두다 준석아, 최근 3개월간 SNS 실적도 포함해야지? junseokandylee 쓰레기 더미 속 쓰레기가 쓰레기지 뭐겠냐

[백브리핑] '내 맘이다…XX 꼰대 같네' 지하철 담배남의 추태뉴스 뒤에 숨은 이야기 백브리핑 시작합니다.첫 번째 브리핑 입니다.이 두 사람의 만남 주목해보시죠.제1야..

‘별 따기’ 잔여 백신, 앱 예약 취소분 재예약 안 돼 폐기 왜?[앵커] 60세 미만은 잔여 백신을 예약하려면 전화가 아닌 스마트 앱을 이용해야 하는데요. 예약하기가 얼마... 일베새끼 안짤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