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형 패트리엇' 천궁-Ⅱ 첫 수출…4조원대 역대급 규모 | 연합뉴스

'한국형 패트리엇' 천궁-Ⅱ 첫 수출…4조원대 역대급 규모

2022-01-16 오후 5:27:00

'한국형 패트리엇' 천궁-Ⅱ 첫 수출…4조원대 역대급 규모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한국형 패트리엇으로 불리는 탄도탄 요격미사일 체계인 '천궁-Ⅱ'의 4조 원대 아랍에미리트(UAE) 수출이 확정...

천궁-Ⅱ 발사 장면 [방위사업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작년 11월 UAE 국방부가 공식 트위터를 통해 '구매 의향'을 발표한 지 두 달여 만에 최종 서명을 마친 셈이다.2012년부터 국방과학연구소(ADD) 주도로 개발돼 국내 방산업체 LIG넥스원이 제작한 천궁-Ⅱ는 탄도탄과 항공기 공격에 동시 대응하기 위해 개발된 중거리·중고도 지대공 요격 무기체계다.최대 사거리는 40㎞로, 고도 40㎞ 이하로 접근하는 적 항공기와 미사일 요격에 동원된다. 1개 발사대에서 최대 8기의 유도탄을 탑재해 연속 발사할 수 있고, 항공기 위협에 360도 전 방향 대응이 가능하다.

이에 따라 향후 다른 국가로의 수출 성과로 이어질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방사청은 이날 UAE 두바이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무함마드 빈 라시드 알막툼 UAE 총리 겸 두바이 군주 임석 하에 한-UAE 방위산업 및 국방기술 중장기협력 양해각서(MOU)도 체결했다고 전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연합뉴스 »

'천궁' 중국산이나? 문대통령이 임기말까지 나라 살리네요. giantsloose '우리 속에 세계'를 이룬 문대통령 사랑하고 존경합니다. 이문덕 이게_다_문재인대통령님_덕분이다 이문덕 문재인대통령님 고마워요 그래서 대통령이 중동 가셨구나…👍🏻👍🏻👍🏻 대통령님 고생 많으셨습니다 👍👍💙💙💙💙💙💙💙💙💙💙💙💙💙 ○文 政府, 金正恩에 대해서는 입도 뻥긋 못하지? 주눅 들었나? 政府、対北で膠着 打破への壁はミサイルとコロナ 松野官房長官は記者会見で「一連の北朝鮮の行動はわが国と地域の平和と安全を脅かす。わが国を含む国際社会全体にとっての深刻な課題だ」と非難した。

삶은 소대가리가 안보대똥 이미지 만들어 개쏘질할려구 숟가락 얹는군.ㅋㅋ 이문덕 👍💙

중국 자동차 수출, 한국 따라잡아…지난해 200만대로 90%↑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김윤구 기자=중국이 지난해 자동차 수출 대수를 거의 곱절로 늘리면서 한국에 맞먹는 수준으로 단번에 올라섰다.

임기끝까지 국가와 국민만 생각하시는 우리대통령님ㅠㅠ 👍👍👍👍👍👍👍👍 이게_다_문재인대통령님_덕분이다 이문덕 문재인대통령 고마워요 이문덕 자랑스런 대한민국!! 사랑해요! 자랑스럽습니다! 우리 문프!! 👏👏👏👏👏👏👏👏👏👏👏

'데뷔골만 4명' 벤투호, 해외파 없이 아이슬란드 5-1 대파 | 연합뉴스(서울=연합뉴스) 김동찬 최송아 기자=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새해 첫 경기를 5-1 대승으로 장식했다.

중국 작년 이혼 39% 감소…'숙려제 도입 효과'vs'절차 깐깐' | 연합뉴스(선양=연합뉴스) 박종국 특파원=작년 중국의 이혼 건수가 40% 가까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일본 고교생이 흉기 휘둘러 대입 수험생 등 3명 다쳐 | 연합뉴스(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일본 대학 입시 시험장 인근에서 고교생이 흉기를 휘둘러 수험생 등 3명이 다쳤다.

일본 코로나 신규확진 2만5천명 돌파…최다 기록에 육박 | 연합뉴스(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일본의 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자가 앞서 세운 최다 기록에 근접하는 수준으로 늘었다.

카자흐스탄 유혈사태 사망자 225명으로 급증…부상 4천353명(종합) | 연합뉴스(이스탄불=연합뉴스) 김승욱 특파원=지난주 유혈사태로 번진 카자흐스탄 반정부 시위의 사망자 수가 225명으로 급증한 것으로 집계됐다.

단일무기로는 최대액…최첨단 탄도탄 요격체계로 1발당 15억원 달해 한-UAE, 중장기협력 MOU도 체결…K-9 자주포 호주수출 등 'K-방산' 훨훨 한국형 패트리엇 '천궁-Ⅱ' 천궁-Ⅱ 발사 장면 [방위사업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한국형 패트리엇으로 불리는 탄도탄 요격미사일 체계인 '천궁-Ⅱ'의 4조 원대 아랍에미리트(UAE) 수출이 확정되면서 이른바 'K-방산'의 수출 역사도 새로 쓰게 됐다. 방위사업청은 16일(현지시간) UAE 국방부가 한국의 천궁-Ⅱ(M-SAM2, 중거리 지대공미사일) 획득을 결정함에 따라 국내 방산업체인 LIG넥스원, 한화시스템, 한화디펜스와 UAE TTI사(社) 간 각각 계약이 체결됐다고 밝혔다. 작년 11월 UAE 국방부가 공식 트위터를 통해 '구매 의향'을 발표한 지 두 달여 만에 최종 서명을 마친 셈이다. 광고 계약 규모는 35억 달러(약 4조1천억 원) 상당으로 알려졌다. 국산 단일무기 계약 건으로는 최대 규모라고 방사청 관계자는 전했다. 2012년부터 국방과학연구소(ADD) 주도로 개발돼 국내 방산업체 LIG넥스원이 제작한 천궁-Ⅱ는 탄도탄과 항공기 공격에 동시 대응하기 위해 개발된 중거리·중고도 지대공 요격 무기체계다. 구형 호크 미사일을 대체하기 위해 개발됐으며, 2018년 양산에 착수해 작년 11월 최초 포대 물량이 우리 군에 인도됐다. 현재는 북한 탄도미사일에 대응하는 한국형 미사일방어체계(KAMD)의 핵심 무기로 꼽힌다. 교전통제소와 다기능 레이더, 발사대, 유도탄 등으로 구성됐으며, 1발당 가격이 15억 원에 이른다. 최대 사거리는 40㎞로, 고도 40㎞ 이하로 접근하는 적 항공기와 미사일 요격에 동원된다. 1개 발사대에서 최대 8기의 유도탄을 탑재해 연속 발사할 수 있고, 항공기 위협에 360도 전 방향 대응이 가능하다. 천궁-Ⅱ는 개발 과정에서 이뤄진 다수의 시험 발사에서 100% 명중률을 기록하기도 했다. 특히 시험발사 당시 공중에서 2차로 점화한 뒤 마하 4.5(약 5천500km/h)의 속도로 날아가 약 40km 떨어진 표적을 정확히 명중해 적 항공기에 대한 요격 능력을 과시했다. 탄도탄 요격체계는 전 세계적으로 일부 선진국만 개발에 성공했을 정도로 최첨단 기술이 적용된 유도무기 체계라는 점에서, 이번에 UAE로 첫 수출이 성사된 것은 해외 방산시장에서 국산 무기의 기술력을 인정받은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이에 따라 향후 다른 국가로의 수출 성과로 이어질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K-9 자주포 [한화디펜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방사청은 이날 UAE 두바이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무함마드 빈 라시드 알막툼 UAE 총리 겸 두바이 군주 임석 하에 한-UAE 방위산업 및 국방기술 중장기협력 양해각서(MOU)도 체결했다고 전했다. 방사청 관계자는"UAE 국방부는 이번 MOU 체결과 천궁-Ⅱ 계약은 양국의 신뢰를 바탕으로 한 방산협력의 성과이자 무기체계 공동연구 개발 등 향후 발전 방향을 제시하는 새로운 전환점이 될 것"이라며"양국 간 특별 전략적 동반자 관계에 걸맞은 방산협력체계를 구축해 나가기로 했다"고 말했다. [모멘트] FA-50 탑승해 엄지손가락 들어 보이는 문 대통령 (성남=연합뉴스) 최재구 기자=문재인 대통령이 20일 경기도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열린 2021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 기념식에 FA-50 경공격기를 타고 참석, 엄지손가락을 들어 보이고 있다. 2021.10.20 [THE MOMENT OF YONHAPNEWS] jjaeck9@yna.co.kr 한편, 천궁-Ⅱ 외의 국산 무기체계의 수출 낭보도 잇따르면서 올해 'K-방산' 수출 실적에 대한 기대감도 커지고 있다. 앞서 지난달 K-9 자주포의 호주 수출 계약이 성사된 데 이어, 방사청과 관련 업계를 중심으로 이집트와도 K-9 자주포 수출 협의가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 고위당국자도 지난달 기자들과 만나"방산 수출은 기존까지 매년 30억 달러 수준이었는데 금년에는 40억 달러, 그 이상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현재 계약된 게 46억 달러(약 5조4천600억 원)"라며"추가 계약도 대기 중"이라고 전한 바 있다. shin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