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바 반정부 시위' 각국 지지…체제 변화 신호탄 되나?|아침& 세계

'쿠바 반정부 시위' 각국 지지…체제 변화 신호탄 되나?

2021-07-30 오전 4:25:00

'쿠바 반정부 시위' 각국 지지…체제 변화 신호탄 되나?

■ 인용보도 시 프로그램명 'JTBC 아침&'을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은 JTBC에 있습니다.■ 방송 : JTBC 아침& / 진행 : 이정헌..

■ 방송 : JTBC 아침& / 진행 : 이정헌지난 11일 카리브해의 작은 섬나라 쿠바에서 대규모 시위가 벌어졌습니다. 오랜 경제난과 코로나 19로 지친 시민들이 반정부 구호를 외치면서 집결했고 500여 명이 체포됐습니다. 경찰의 강경 진압으로 쿠바 시민들의 시위는 일단 진정된 것으로 보이지만 세계 곳곳에서 쿠바 시위대를 지지하는 동조 시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한 남자가 건물을 향해 무엇인가를 던집니다. 지난 26일 한밤중 프랑스 파리에 있는 쿠바 대사관이 화염병 공격을 받았습니다. 건물 외벽이 불에 타서 검게 그을렸는데 쿠바 시위대 지지자가 벌인 행동입니다. 대사관 직원들이 급하게 소화기를 들고나와 불을 끄면서 다행히 큰 불로 번지지는 않았습니다. 미국 워싱턴에 있는 쿠바 대사관 앞에도 많은 사람들이 모였습니다. 쿠바의 자유를 외치면서 거칠게 항의합니다. 최근 3주 동안 이처럼 세계 곳곳의 쿠바 대사관이 공격을 받았고, 여러 도시에서 쿠바 시위대를 지지하는 시위가 잇따랐습니다. 지난 11일 쿠바의 수도 아바나를 비롯해 40여 개 도시에서 시민들이 거리로 쏟아져 나왔습니다. 사회주의 국가인 쿠바에서 대규모 반정부 시위가 벌어진 것은 1994년 이후 27년 만입니다. 미국의 경제 봉쇄 조치가 계속되는 상황에서 코로나19로 쿠바의 주 수입원인 관광산업이 막혔고, 최근 델타 변이 바이러스가 확산되면서 코로나19 확진자가 폭발적으로 늘었습니다. 음식과 의약품을 구하기 어려워서 몇 시간씩 줄을 서는 것이 일상이 되자 생계 불안에 대한 불만이 체제에 대한 분노로 이어졌습니다. 시위에 나선 시민의 말 직접 들어보시겠습니다.

[속보]코로나19 치료제 ‘렉키로나주’, 식약처 정식 허가 받았다 [똑똑…세계는 지금 ‘일자리 보장제’ 노크 중]실업자가 없는 세상 향해 전진 '윤미향 공금 횡령' 재판나온 정대협 전 사무처장 '최종결정권자는 윤미향'

[반정부 시위 참가자 : 우리는 탄압에 맞서기 위해 여기 왔어요. 정부가 우리를 굶어죽게 만들고 있습니다. 아바나가 무너지고 있어요. 우리에겐 집도 없고 아무 것도 없습니다. 그런데도 힘있는 사람들은 돈이 많아 호텔을 짓고 있죠. 그들이 우리를 굶어죽게 만들고 있어요.]이날 시위는 경찰과의 무력 충돌로 이어졌습니다. 시위대가 돌을 던지면서 경찰차를 부쉈고 경찰이 무력진압에 나서면서 1명이 사망하고 부상자가 속출했습니다. 이날 시위에서는 "대통령 사임"과 "공산주의 종식"을 외치는 구호까지 등장했습니다. 상황이 이렇게 되자 미겔 디아스 카넬 쿠바 대통령은 반체제 인사들과 시위 참가자 500여 명 체포를 지시했고 반정부 시위의 배후에 미국이 있다면서 강하게 비난했습니다. 이에 대해 미국 바이든 대통령은 미국 개입설을 부인하며 시위대를 지지한다는 입장을 발표했습니다. 두 대통령의 말 연달아 들어보시죠.

[미겔 디아스카넬/쿠바 대통령 : 우리는 어떤 반혁명주의자도 인정하지 않을 겁니다. 돈을 받고 미국 정부에 매각된 용병이 이념 전복 전략에 휩쓸려 우리나라를 불안정하게 만들었습니다.][조 바이든/미국 대통령 : 미국은 보편적 권리를 주장하는 쿠바 국민들을 지지합니다. 우리는 쿠바 정부가 국민의 목소리를 잠재우려는 시도와 폭력을 자제할 것을 촉구합니다.]이같은 상황에서 세계 각국은 각자의 이해관계에 따라 쿠바 시위에 대해 다른 반응을 내놓고 있습니다. 미국과 우리나라를 비롯한 20여 개국은 쿠바 정부를 비난하는 성명을 내놨고, 쿠바의 오랜 우방인 러시아와 북한, 그리고 좌파 정권이 들어선 멕시코는 쿠바에 대한 경제 봉쇄를 끝내야 한다며 미국을 비난하는 성명을 발표했습니다. 이웃국가 칠레에선 쿠바 정부를 지지하는 사람들과 쿠바 시위대를 지지하는 사람들이 한꺼번에 몰려 서로 충돌하기도 했습니다. 지구상에서 몇 남지 않은 사회주의 국가 쿠바를 둘러싸고 다시 한번 세계가 분열하는 모습입니다. 전문가와 좀 더 자세히 짚어보겠습니다. 임수진 대구가톨릭대 중남미학부 교수 전화로 연결돼 있습니다. headtopics.com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JTBC 뉴스 »

[9월 15일] 미리보는 KBS뉴스9

서울 하루 ‘최다’ 확진…제주 추석 방역 ‘비상’ 신규 확진자가 다시 이천 명대를 기록한 가운데 서울은 코...

애틀랜타 총격범, 한인 4명 사망 재판선 사형 가능성|아침& 지금지난 3월에 있었던 애틀랜타 총격사건 한인 4명을 포함해 8명이 숨진 사건이었습니다. 범인에게 종신형이 선고됐습니다. 보도국 연..

진중권, 김남국에 “조국랠리가 이재명에 도움 되나”“사실은 없고 그냥 그 분의 해석이다. 그 해석이라는 게 민주당에서 늘상 조 전 장관이 얘기해 왔던 검찰 음모론” 사건의 본질을 흐리려 하는 자들 ㆍㆍㆍ 참으로 여당 = 쌩떼당 들 답다 날치기 나 주장하는 ㆍㆍㆍ 대한민국 앞날 깜깜하다

심상정 “안산 선수 편견 뚫어버리길”…여성 정치인들 ‘숏컷’ 지지“우리는 안산 선수의 당당한 숏컷라인에 함께 서서 응원하겠다”

'세계 1위' 일본 선수 꺾었다…허광희가 일으킨 대이변어젯밤 배드민턴 남자단식에서는 세계 38위 허광희 선수가 엄청난 이변을 일으켰습니다. 강력한 우승 후보였던 세계 1위 일본 선수를 꺾고 8강에 올랐습니다.

“언론에만 징벌적 손해배상 입법, 세계 유례 없어”“쟁점이 되는 조항마다 위헌 소지가 있을 뿐 아니라 언론의 자유를 과도하게 침해하는 과잉 입법 등의 문제가 있다” 어디 세계 어디에도 없는 법 맛 좀 봐봐라. 니들이 오늘까지 한짓을 생각해봐라, 니들한텐 과잉진압이 답이다! 쪽바리신문

뒷마당 우물 파다 나온 510㎏ 돌덩이, 알고보니 1155억원짜리였다스리랑카의 한 주택에서 우물을 파던 도중 1150억원 규모의 사파이어 원석이 발견됐습니다. 스리랑카 사파이어 원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