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세·0선 당대표' 이준석 돌풍…한국 정치를 흔들다

'36세·0선 당대표' 이준석 돌풍…한국 정치를 흔들다

2021-06-11 오후 1:58:00

'36세·0선 당대표' 이준석 돌풍…한국 정치를 흔들다

36세, 국회의원 경험이 없는 이준석 후보가 제1야당 국민의힘의 새 당대표로 뽑혔습니다. 헌정사상 처음으로 30대가 거대정당의 대..

36세, 국회의원 경험이 없는 이준석 후보가 제1야당 국민의힘의 새 당대표로 뽑혔습니다. 헌정사상 처음으로 30대가 거대정당의 대표가 됐습니다. 득표율은 43.8%였습니다. '당원 선거인단' 투표에선 나경원 후보에 근소하게 뒤졌습니다. 하지만 '일반국민 여론조사'에서 60%에 가까운 '압도적인 지지'를 받으면서 당 대표에 올랐습니다. 먼저 채승기 기자의 보도를 보시고, 곧바로 이 대표를 만나겠습니다.

[속보] 쿠팡 화재 현장서 실종된 소방관 숨진 채 발견 '기적 바랐지만'...실종 소방 구조대장 순직 [속보] '쿠팡 물류센터 화재' 실종 소방 구조대장 숨진 채 발견

[기자]이준석 신임 대표는 10년 전 박근혜 당시 새누리당 비상대책위원장이 비대위원으로 발탁하면서 정치권에 발을 들였습니다.이후 서울 노원병에서 세 차례 총선에 출마했지만, 모두 낙선했습니다.한때 바른미래당으로 당적을 옮겨 최고위원을 지내기도 했습니다.이제 이 대표는 김기현 원내대표와 함께 내년 대선에서 당을 이끌게 됩니다.이 대표와 함께 최고위원회를 꾸릴 위원들로는 조수진·배현진 의원과 김재원·정미경 전 의원이 뽑혔습니다.청년 최고위원으론 김용태 광명을 당협위원장이 선출됐는데, 이 대표보다도 5살이 젊습니다.

이 대표는 취임사에서 내년 대선 승리를 목표로 내걸었습니다.[이준석/국민의힘 대표 : 우리의 지상과제는 대선 승리입니다. 그 과정에서 저는 다양한 대선주자 및 그 지지자들과 공존할 수 있는 당을 만들 것입니다.]이 대표는 그동안 젠더 이슈 등 민감한 문제도 피해가지 않는 직설화법으로 주목을 받아왔습니다.오늘(11일)도 곧바로 공직후보자 자격시험 도입이나 대변인 선발을 위한 토론배틀 등 파격적인 구상을 밝혔습니다.[이준석/국민의힘 대표 : 어쩌면 피선거권도 없는 20대의 대학생이 국회 기자회견장에 서서 (대변인으로서) 우리 당의 메시지를 내게 될지도 모릅니다.] headtopics.com

자연스럽게 국민의힘을 넘어 정치권 전반으로 세대교체 가능성을 키우고 있는 겁니다.하지만 우려도 나옵니다.당장 페미니즘을 비판해오면서 2030 남성의 인기를 끌었지만, 이제는 당 대표로서 여성들의 표심도 얻어야 합니다.또 전당대회 과정에서 갈등을 빚었던 중진들과 관계를 회복해 당을 조화롭게 이끄는 것도 이 대표 앞에 놓인 숙제 중 하나입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JTBC 뉴스 »

[6월 13일] 미리보는 KBS뉴스9

입국 격리면제 대상 확대…‘주간 평균’ 확진 감소 다음 달부터 해외에서 백신접종을 완료한 뒤 2주가 지난...

기레기들을 흔들었겠지. 박근혜 키즈 이준석..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님 이번 기레기발 돌풍? 언제까지 갈까? 그렇게 피울려던 '안철수 새정치'가 몇 년동안 애썼지? 국힘은 젊은 피 이준석이 되었는데, 민주당은 대부업체 직원같은 송영길이가 맨날 빚내서 집사라고 하고 있으니 망했다. … … … … 3낙선 중진을 왜 자꾸 0선이라고 해... 나도 0선이거든?

국민의힘 새 당대표 이준석…조수진·배현진 최고위원 당선국민의힘 새 당 대표에 이준석 전 최고위원이 11일 선출됐다. 최고위원은 초선의 조수진(초선, 비례대표) 의원이 1위를 차지했고, 배현진(서울 송파을) 의원과 김재원 전 의원, 정미경 전 의원 순으로 당선됐다 국힘당은 다 꼴통이지만 지도부는 더 꼴통들만 모아놨네. 배가 의기투합해서 순항을 할까? 배가 산으로 갈까? '국민의힘 신임 당대표에 이준석' 정의-공정사회가 무너진 탓인데... 이준석 당선의 1등공신은 청와대, 2등공신은 민주당, 3등공신은 '문파'가 아니겠나 싶다. 한편 나라가 디비진다. 💀국정원 해킹사건(빨간 마티즈)에 연루된 전직 총리들(황교안,이낙연,정세균)이 곧 체포되며 제거된다. 한류의 꽃 (한글 학습 회전판) 한글의 참뜻 받들며... 정직과 비젼

무엇이 첫 30대 대표를 만들었나···이준석 당대표 선출 의미당원들도 세대교체라는 시대적 변화 요구를 따라야 내년 대선에서 정권 교체를 할 수 있다고 판단한 것이다. 지난 4월7일 서울시장 보궐선거에선 당심(나경원 후보)보다 민심의 선택을 받은 오세훈 시장은 승리했던 학습효과가 당원들에게 각인된 셈이다. 한나라-새누리-국민통합-국민의짐 여의도 연구소에서 정치혐오 정책만 개발하고 투표율 낮추는 쇼에 집착하더니 김종인이 떠나면서 가래침을 밭으며 초선을 댕대표로 뽑으로 했는데 김웅이 간신상이라 이준석이라는 일베가 됐다. 이제 자중지란이 시작됨과 동시에 개싸움도 시작 될것이다. 아~ 경향~ 경황스럽네요. 왜 이렇게 되셨어요? 전 부끄럽네요 대한민국에서 아이를 낳겠다는 사람은 아이가 일터에서 일하다가 개죽음 당할것에 일조하는 애국의 길이다

36세 이준석, 국민의힘 당대표에...한국 정치사 첫 30대 당대표헌정 사상 최초의 30대 원내 교섭단체(현역 의원 20명 이상) 대표. 안그래도 기다리고있었어 아싸!!!!헌정사상 최초의 -3선 의원 당대표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준석 수준=국민의힘 수준 ㅋㅋㅋㅋㅋ조선일보형도 축하해!!!!!

국민의힘 오늘 새 대표 선출...'이준석 대세' 이어질까[앵커]국민의힘 새 당 대표를 선출하는 전당대회가 오늘 열립니다.예비경선 1위였던 이준석 전 최고위원이 끝까지 대세를 이어갈지 관심인데요.전당대회 하루 전까지 중진들은 통합과 안정을 강조하며 지지를 호소했습니다.박서경 기자가 보도합니다.[기자]새 당 대표 결정을 하루 앞두고 나경원 전 의... 시큰둥!

이준석 “대변인단부터 ‘토론배틀’로 공개채용하겠다”11일 국민의힘 이준석 신임 당대표가 취임 일성(一聲)으로 “다양한 대선주자와 지지자들이 공존하는 당을 만들 것”이라고 강조했다. “여러분은 저를 당 대표로 만들어 주셨고, 우리가 지금부터 만들어 나가는 역사 속에 여러분의 지분이 있다”고도 했다. 공정한 기회를 강조해왔던 이 대표는 대변인단부터 ‘토론배틀’로 공개채용하겠다고도 밝혔다. 사업 한다고 깝죽대며 사람만 죽이는 악마•마귀 사장•공장장•대리•과장•부장•책임자• 주주총회 미필적 살인자들 다 사형시켜야 대한민국 올바르게 살아남는다 - 우리 아이들을 보호하고•사수하라 가정이 무너져 내린다 호쥴네기.. 호스티스쥴리의네번째기둥서방은?!~

이재명, 이준석 당선에 “큰 위협이자 큰 기회…기분 좋은 긴장”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11일 이준석 전 국민의힘 최고위원이 당 대표로 선출된 데 대해 “긴장된다. 경쟁상대의 변화는 가장 큰 위협임과 동시에 또한 함께 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