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렇게라도 보니'…소아 중환자실의 애틋한 만남

'이렇게라도 보니'…소아 중환자실의 애틋한 만남 #SBS뉴스

Sbs 뉴스, 뉴스

2021-09-19 오후 3:27:00

' 이렇게라도 보니 '…소아 중환자실의 애틋한 만남 SBS뉴스

넉 달 전 태어나 중환자실에 있는 아기에게도 추석은 찾아왔습니다. 코로나 때문에 면회는 안 되지만, 화면을 통해서 엄마 아빠를 만났습니다. 내년 추석은 가족 모두 함께하기를 바라면서 유승현 의학 기자 리포트 보시겠습니다.

내년 추석은 가족 모두 함께하기를 바라면서 유승현 의학 기자 리포트 보시겠습니다.서울 한 대학병원의 소아중환자실.넉 달 전 세상에 태어난 승윤이에게는 이 공간이 세상 전부입니다.한번도 제대로 아이를 안을 수 없었던 엄마, 아빠는 화면 너머로나마 승윤이를 만날 생각에 마음이 설렙니다.아이를 비추는 화면이 켜지자, 엄마와 아빠 얼굴에는 행복한 미소가 피어오릅니다.작디작은 몸으로 2차례의 큰 수술을 버티며 고비를 넘겨온 아이.의료진은 얼마 전 찍은 CT 결과와 곧 예정된 3번째 수술을 설명합니다.

[권혜원/서울대학교병원 소아흉부외과 교수 : 아기 상태를 직접 부모님께 보여 드릴 수 있고, 화상으로 검사 결과들도 설명해 드릴 수가 있어서 (도움이 됩니다.)]면회가 끝날 즈음 눈을 뜬 아이를 본 엄마, 아빠는 기쁨을 감추지 못합니다.코로나19로 오랜 기간 환자의 얼굴조차 볼 수 없었던 상황에서 온라인 대면 진료는 환자와 보호자, 의료진을 이어주는 새로운 끈입니다.[박도중/서울대학교병원 의료혁신실장 : 굉장히 안타까운 사연들이 많은데, 환자와 보호자에게 굉장히 큰 위로가 되고….]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SBS 뉴스 »

요양병원, 비대면·대면 면회 재개...애틋한 짧은 만남[앵커]추석을 앞두고 요양병원에는 오랜만에 가족을 만나려는 면회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비대면 면회뿐만 아니라 양측이 백신 접종을 완료한 경우는 대면 면회도 가능하다고 하는데요.현장에 취재기자 나가 있습니다. 김다연 기자!그곳에서도 면회가 이뤄지는 거죠?[기자]오전 10시부터 면...

'엄마 사랑해요'...'면회 재개' 요양병원 애틋한 짧은 만남유리막 너머로 비대면 면회…'직접 안마해주고 싶은 마음' / 접종 완료자는 대면 면회도 허용…손 마주 잡은 부녀지간 / 지난 6월 비대면 면회 이후 처음…20분 짧은 만남에 아쉬움

쇠지팡이 찔러넣자 쑥...'㎏당 110만원' 송이 명당 여기였네자식도 안 알려준다는 이른바 '송이밭' 20여곳을 돌아다녔습니다.자연산 송이버섯 명당

[똑똑! 경제] 내 몸짓대로 움직이는 아바타…'실시간 메타버스' 시대코로나로 만나기 힘든 요즘 화상 회의도 하고 가상공간이나 메타버스를 이용해보기도 하지만, 그래도 실제 만나는 게 아니다 보니 ..

[날씨] 내일도 큰 일교차...추석 당일 전국 '비'연휴가 길다 보니 이런저런 계획들 때문에 날씨 궁금한 분들 많으실 텐데요.우선 내일도 일교차를 주의하셔야겠습니다.전국에 구름만 간간이 지나는 가운데 아침과 낮,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0도 안팎으로 크게 나겠습니다.월요일인 모레도 비슷한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하지만 추석 당일인 화요일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