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천칭천, 배드민턴, 올림픽, 중국, 중선수, 한국, 한국경기, 기합 중선수, 욕설 기합, 조별리그 경기, 워차오, 욕설, 기합, 대표팀, 매너, 한중전

중국, 천칭천

'워차오' 욕 아니라더니 한국 경기서 또 외친 중국 선수

김소영-공희용을 다시 만난 천칭천-자이판조는 똑같은 단어를 외쳐댔다.

2021-08-02 오전 6:06:00

영어 'FXXX'에 해당한다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중국 천칭천 배드민턴 올림픽

김소영-공희용을 다시 만난 천칭천 -자이판조는 똑같은 단어를 외쳐댔다.

한국과 중국의 도쿄올림픽 배드민턴 여자복식 조별리그 경기에서 '욕설 기합'을 쏟아냈던 중국선수가 4강전에서도 똑같은 '욕설 기합'을 쏟아내 2일 논란이 일고 있다. 앞서 중국 선수는 "발음이 안 좋아 생긴 일"이라고 욕설의혹을 부인했지만, 같은 장면이 되풀이된 것이다. 지난달 27일 일본 도쿄 무사시노노모리 종합 스포츠플라자에서 열린 대회 배드민턴 여자복식 조별리그 D조 3차전에서 김소영(29·인천국제공항)-공희용(25·전북은행)은 중국 천칭천-자이판과 맞붙었다.

윤여정, 타임지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에 올라 [성한용 칼럼] 심재륜의 검찰, 윤석열의 검찰 단계적 일상 회복 ‘필수조건’, 실현 쉽지 않은 ‘아프면 3일 쉬기’

 당시 천칭천은 득점 때마다"워차오! 워차오!"라고 기합을 외쳤다. 경기 뒤 온라인에서 해당경기 영상이 확산하며, 홍콩과 대만 네티즌을 중심으로 천칭천의 기합이 영어"FXXX"에 해당하는 심한 욕설이란 지적이 나왔다.  이에 일부 중국 네티즌들은 주의하란 뜻의 영어 '와치 아웃(Watch out)'이라고 주장하며"상대방을 배려해 주의를 준 것"이라고 두둔했다. 천칭천은 자신의 웨이보(중국판 트위터)에"오해하게 해서 미안하다. 저는 경기를 이기기 위해 스스로 힘을 불어넣고자 했을 뿐"이라며"발음이 안 좋아서 모두를 오해하게 만들었다. 매우 당황스럽다. 발음을 고치고, 다음 경기에 집중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게 끝이 아니었다. 지난달 31일 4강전 경기에서 같은 장면이 반복된 것이다. 이날 김소영-공희용을 다시 만난 천칭천-자이판조는 경기내내 똑같은 단어를 외쳐댔다. 이 경기에서 중국은 한국을 이기고 결승전에 나서게 됐다. 공교롭게도 이 중국대표팀 코치는 한국인이다. 2017년 1월~2018년 11월까지 한국 셔틀콕을 이끌던 강경진 전 대표팀 감독이다. 한편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경기 중 욕설에 대해 명확한 기준을 정해두지 않고 있다. headtopics.com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중앙일보 »

[9월 15일] 미리보는 KBS뉴스9

서울 하루 ‘최다’ 확진…제주 추석 방역 ‘비상’ 신규 확진자가 다시 이천 명대를 기록한 가운데 서울은 코...

吃中国乒乓球。 因为你,我脸也跟着跟着你,你是中国选手吗? 卖掉选手生活吧。 韩国人🇰🇷没有素质,大喊大叫扰乱赛场,发球必须大喊骂人,贼喊捉贼😅🤌🏻 我草中国!🤬너희 중국을 이렇게 욕하면 되긋네..! 매너도 문화도 백년 떨어진 중국 수준들 딱 나오네 답이..我草!

[뉴스광장 2부 헤드라인][출근길 주요 뉴스] ▶체조 여서정 ‘동메달’…우상혁, 높이뛰기 ‘한국 신(新)’ ▶야구, 9회 말 역전승…오늘 이스라엘과 재격돌 ▶위중증 환자↑…60살 이상 미접종자 예약 ▶미국 코로나19 감염 4배 급증…병상 부족 사태 外

여자 배드민턴 복식 동메달 결정전 한국 vs 한국 배드민턴 여자복식 동메달 결정전에 대한민국 팀들끼리 맞붙게 됐습니다. 김소영-공희용이 2020 도쿄 올림픽 4강에서 패해 동메달 결정전으로 갔습니다.

'할 수 있다' 외친 높이뛰기 우상혁 '행복하다...파리에선 우승을'2020 도쿄 올림픽 육상 남자 높이뛰기 결선에서 한국 신기록을 세우며 4위를 차지한 우상혁(25·국군체육부대)이 다음 올림픽 에서는 우승을 목표로 하겠다며 포부를 밝혔다.지난 1일 우상혁은 도쿄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육상 남자 높이뛰기 결선에서 2m 35cm를 넘으면서 4위에 올랐다. 한국 육상 트랙-필드 사상 ...

'할 수 있다' 되뇐 뒤 날아올랐다…한국新 당당한 4위높이뛰기의 우상혁 선수도 새 역사를 썼습니다. 한국 육상 선수로는 25년 만에 결선에 진출해 2m 35cm의 한국 신기록을 작성하며 4위에 올랐습니다.

전 엑소 멤버 크리스, 강간죄로 중국서 체포아이돌 그룹 엑소의 전 멤버인 크리스, 중국 이름 우이판이 강간죄로 중국 공안에 체포됐습니다. 베이징시... He not Exo anymore

[영상] 여자 배구, 일본 꺾고 8강 진출 확정한국 여자 배구가 '배구 여제' 김연경을 앞세워 '숙적' 일본을 물리치고 도쿄 올림픽 8강 진출을 확정했습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