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유권을 파는 것'…뱅크시 작품, 1만 조각으로 나눠 판매

'소유권을 파는 것'…뱅크시 작품, 1만 조각으로 나눠 판매 #SBS뉴스

Sbs 뉴스, 뉴스

2021-12-03 오후 12:03:00

' 소유권을 파는 것 '… 뱅크시 작품, 1만 조각으로 나눠 판매 SBS뉴스

마지막 검색어는 '쪼개서 파는 뱅크시 작품'입니다. '얼굴 없는 화가' 뱅크시 의 작품 소유권이 대체불가토큰 NFT 를 이용해 1만 조각으로 나뉘어 판매됩니다.

'얼굴 없는 화가' 뱅크시의 작품 소유권이 대체불가토큰 NFT를 이용해 1만 조각으로 나뉘어 판매됩니다.NFT는 블록체인 암호화 기술을 활용해 콘텐츠에 고유한 표식을 부여하는 신종 디지털 자산인데요.뱅크시의 작품을 실제로 분할하는 게 아니라 NFT로 각 조각의 소유권을 판매하는 겁니다.이번에 판매될 작품은 '사랑은 공중에'라는 회화입니다.한 남성이 폭탄을 투척하는 것 같은 자세로 폭탄 대신 꽃다발을 손에 든 작품인데, 지난 5월 한 벤처 업체가 우리 돈 150억 원에 구입했지만 1만 개로 나눈 후 한 조각에 약 170만 원 정도에 판매하기로 했습니다.

업체는"이전부터 예술품에 대한 공동투자 개념은 존재했지만, 한 작품을 1 만개의 NFT 조각으로 나눠 판매하는 것은 완전히 새로운 개념"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SBS 뉴스 »

151억 뱅크시 작품, 170만원에 가질 수 있는 '기막힌 방법'이 작품은 지난 5월 크리스티 경매소 출신 루익 고저가 설립한 벤처업체 파티클이 1290만 달러(한화 약 151억원)에 구입했던 작품인데, NFT 1조각의 가격은 1500달러(약 176만원) 선이 될 전망이다. 작품 원본을 자신들이 설립한 재단에 기증해 거래를 하지 못하게 하는 방식인데, 원본이 더 이상 거래되지 않는다면 NFT 가 실제 원본의 가치를 가질 수 있다는 주장이다. 고저 파티클 대표는 '1만개의 NFT 를 판매하면 더 많은 사람이 예술품을 소유하는 경험을 하게 된다'며 '미술관에서 예술품을 감상하는 것도 좋지만, 소유하는 것도 즐거운 경험'이라고 밝혔다. - 억짜리,뱅크, 뱅크시 작품,151억짜리 뱅크시 ,작품 원본, 뱅크시 ,사랑은공중에, NFT

중국계 부부 1500억 쾌척…중국 작품 전시? 이런 조건 없었다중국계 미국인 자산가 부부가 뉴욕의 메트로폴리탄박물관에 1500억원을 쾌척했습니다.MET 중국 미국 기부

151억 뱅크시 작품, 170만원에 가질 수 있는 '기막힌 방법'이 작품은 지난 5월 크리스티 경매소 출신 루익 고저가 설립한 벤처업체 파티클이 1290만 달러(한화 약 151억원)에 구입했던 작품인데, NFT 1조각의 가격은 1500달러(약 176만원) 선이 될 전망이다. 작품 원본을 자신들이 설립한 재단에 기증해 거래를 하지 못하게 하는 방식인데, 원본이 더 이상 거래되지 않는다면 NFT 가 실제 원본의 가치를 가질 수 있다는 주장이다. 고저 파티클 대표는 '1만개의 NFT 를 판매하면 더 많은 사람이 예술품을 소유하는 경험을 하게 된다'며 '미술관에서 예술품을 감상하는 것도 좋지만, 소유하는 것도 즐거운 경험'이라고 밝혔다. - 억짜리,뱅크, 뱅크시 작품,151억짜리 뱅크시 ,작품 원본, 뱅크시 ,사랑은공중에, NFT

유럽질병예방통제센터 “오미크론, 몇 달 안에 우세종 될 것”유럽질병예방통제센터가 수학적 모델 분석을 실시해 유럽연합(EU)·유럽경제지역(EEA) 30개국에서 몇 달 안에 오미크론 변이가 신규 코로나19 감염자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며 우세종으로 자리잡을 것이라는 예측을 내놨다.

[속보] 이재명, 조동연 사의표명에 '모든 책임은 제가 질 것'이재명, 조동연 사의표명에 '모든 책임은 제가 질 것' 이재명 '조동연과 가족에게 미안' 말로만 책임? 사퇴해야지 Bl4c_K 어떻게? 어떻게? 응? 어떻게 질 건데 어떻게 책임질건지 안물어봐?

‘위스타트 경매' 시작…이재명 '넥타이' 윤석열 '프라이팬' 주인은?3일부터 9일까지 열리는 ‘1차 명사기증품 온라인 경매’에는 JTBC 인기 예능 프로그램인 ‘뭉쳐야찬다2’와 ‘방구석1열’ 출연진의 기증품 15점이 나온다. 15일부터 21일까지 진행되는 2차 온라인 경매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의 기증품 등 총 17점이 목록에 올랐다. 오창재 위스타트 매니저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참여가 저조할까 걱정했는데 지난해보다 응모권 구매건수가 10배 이상 증가했다'며 'MZ세대는 기부 인증샷을 올리며 참여 자체를 즐기는 모습도 보였고 40대 이상 참여자도 30%를 넘어서며 전 연령대에서 온라인 기부가 많이 자리잡았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 명사기증품,온라인특판,이재명 넥타이,위아자,위스타트,온라인경매,이재명,윤석열,우영,장윤정,뭉쳐야찬다2,방구석1열,세리머니클럽,내가키운다,아는형님,브레이브걸스,고현정,신현빈,정해인,쿡킹

마지막 검색어는 '쪼개서 파는 뱅크시 작품'입니다. '얼굴 없는 화가' 뱅크시의 작품 소유권이 대체불가토큰 NFT를 이용해 1만 조각으로 나뉘어 판매됩니다. NFT는 블록체인 암호화 기술을 활용해 콘텐츠에 고유한 표식을 부여하는 신종 디지털 자산인데요. 뱅크시의 작품을 실제로 분할하는 게 아니라 NFT로 각 조각의 소유권을 판매하는 겁니다. 이번에 판매될 작품은 '사랑은 공중에'라는 회화입니다. 한 남성이 폭탄을 투척하는 것 같은 자세로 폭탄 대신 꽃다발을 손에 든 작품인데, 지난 5월 한 벤처 업체가 우리 돈 150억 원에 구입했지만 1만 개로 나눈 후 한 조각에 약 170만 원 정도에 판매하기로 했습니다. 업체는"이전부터 예술품에 대한 공동투자 개념은 존재했지만, 한 작품을 1 만개의 NFT 조각으로 나눠 판매하는 것은 완전히 새로운 개념"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누리꾼들은 “뱅크시 작품을 170만 원에 가질 수 있다니 절호의 기회네요.”, “만 개로 나누면 그냥 종이 쪼가리 아닌가? 치킨 100마리 먹는 게 낫겠다!”라는 반응을 보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