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값 복비' 오늘부터 시행...소비자 '반색'·중개사'울상'

정부, ’반값 복비’ 시행…'중개수수료 잡겠다' 소비자 ’반색’·공인중개사 ’울상’…희비 엇갈려

Ytn, 뉴스채널

2021-10-18 오후 11:20:00

정부, ’반값 복비’ 시행…'중개수수료 잡겠다' 소비자 ’반색’·공인중개사 ’울상’…희비 엇갈려

정부, ’반값 복비’ 시행…'중개수수료 잡겠다' / 소비자 ’반색’·공인중개사 ’울상’…희비 엇갈려

부동산 중개보수를 대폭 낮추는 이른바 '반값 복비' 개정안이 오늘부터 시행됐습니다. 부담을 덜어낸 만큼 소비자들은 환영했지만, 중개업자들은 가뜩이나 거래도 없는데 수수료까지 낮아졌다며 여전히 반발하고 있습니다.김우준 기자의 보도입니다.[기자]서울 마포구에 있는 한 아파트 단지입니다.지난 2019년 6억 초반이었던 매매가는 2년 만에 두 배 가까이 올랐습니다.덩달아 중개수수료도 껑충 뛰었는데요.최대수수료를 적용했을 경우 2년 만에 무려 세 배나 넘게 올랐습니다.

급등한 중개수수료를 잡기 위해 정부가 빼 든 카드는 이른바 '반값 복비' 정책입니다.공인중개사법 시행규칙 개정을 통해 구간 별로 부동산 중개보수를 대폭 낮춘 겁니다.매매 거래의 경우 6억 에서 9억 원 구간은 기존 0.5%에서 0.4%로, 9억 원 이상은 0.9%에서 가격대에 따라 최대 0.5%까지 내려갑니다.전세 거래도 6억 원 이상은 최대 절반까지 줄어듭니다.소비자들은 두 팔 벌려 환영했지만,[한세은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 우선 줄여주니까 거래할 때 조금 더 열린 마음으로 할 수 있을 거 같고, 조금 부담이 줄어들 거 같아요.]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YTN »

북한산서 '이것' 보면 만지지 마세요...광견병약 4만개 살포북한산, 도봉산, 수락산, 관악산 등에 오늘부터 약을 살포합니다.광견병 너구리 경고 동네 들고양이 없애라 사람이 위험하다 고양이도 광견병 보균동물이다

서울 휘발윳값 1ℓ에 1,800원 돌파...추가 물가상승 우려서울에선 평균 휘발윳값 1ℓ에 1,800원 돌파 / 유가 상승으로 국내 소비자 물가 연쇄 상승 우려 / 유류세 인하 목소리 커져…정부 '검토한 적 없어'

서울 휘발윳값 1ℓ에 1,800원 돌파...추가 물가상승 우려서울에선 평균 휘발윳값 1ℓ에 1,800원 돌파 / 유가 상승으로 국내 소비자 물가 연쇄 상승 우려 / 유류세 인하 목소리 커져…정부 '검토한 적 없어'

16~17세·임신부 오늘부터 백신 접종…12~15세는 예약 시작16~17세 청소년에 대한 코로나19 화이자 백신 접종이 오늘(18일)부터 다음달 13일까지 진행됩니다. 12~15세...

부산, 사적 모임 10명까지…노래방·유흥주점은 10시로 제한오늘부터 사적모임은 최대 10명(접종완료자 포함), 식당, 카페, 일반 술집의 영업시간은 자정까지 연장됐습니다. 부산 사회적거리두기 3단계 더자세한내용_기사참고하세요‼

오늘부터 소아·청소년 접종...'주말쯤 국민 70% 접종 완료'[앵커]오늘(18일)부터 소아·청소년에 대한 백신 접종이 본격적으로 시작됐습니다.우선 16세와 17세부터 백신을 맞고, 오늘 밤부터는 12세에서 15세 사전예약도 진행되는데요.지금 접종 속도라면 이번 주말쯤 전 국민 70%가 접종을 마칠 것으로 기대됩니다.백신 접종 현장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한...

[앵커] 부동산 중개보수를 대폭 낮추는 이른바 '반값 복비' 개정안이 오늘부터 시행됐습니다. 부담을 덜어낸 만큼 소비자들은 환영했지만, 중개업자들은 가뜩이나 거래도 없는데 수수료까지 낮아졌다며 여전히 반발하고 있습니다. 김우준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서울 마포구에 있는 한 아파트 단지입니다. 지난 2019년 6억 초반이었던 매매가는 2년 만에 두 배 가까이 올랐습니다. 덩달아 중개수수료도 껑충 뛰었는데요. 최대수수료를 적용했을 경우 2년 만에 무려 세 배나 넘게 올랐습니다. 급등한 중개수수료를 잡기 위해 정부가 빼 든 카드는 이른바 '반값 복비' 정책입니다. 공인중개사법 시행규칙 개정을 통해 구간 별로 부동산 중개보수를 대폭 낮춘 겁니다. 매매 거래의 경우 6억 에서 9억 원 구간은 기존 0.5%에서 0.4%로, 9억 원 이상은 0.9%에서 가격대에 따라 최대 0.5%까지 내려갑니다. 전세 거래도 6억 원 이상은 최대 절반까지 줄어듭니다. 소비자들은 두 팔 벌려 환영했지만, [한세은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 우선 줄여주니까 거래할 때 조금 더 열린 마음으로 할 수 있을 거 같고, 조금 부담이 줄어들 거 같아요.] 공인중개사들은 거세게 반발하고 있습니다. [강정희 / 서울 은평구 공인중개사 : 거래 자체가 거의 없는 상황이고, 그런 상황에 중개보수비까지 인하돼서 큰 어려움을 겪고 있고, 앞으로도 겪을 것 같습니다.] 특히, 정부가 정책 실패의 책임을 떠넘기고 있다며, 가능한 모든 방법을 동원하겠다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공인중개사 :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하고, 헌법소원은 지난 회의 때 (이미) 하기로 결정된 사안이라….] 집값이 잡히지 않는 이상, 큰 정책 효과를 기대하긴 어렵다는 분석도 제기됩니다. [유선종 / 건국대 부동산학과 교수 : 실질적으로 중개보수를 낮춘다고 해서 주택시장이 안정되는 거냐? 그건 아니죠. 주택 시장의 본질은 현재 부동산 거래와 관련된 수수료가 (차지하는 부분은) 일반적으로 아주 적은 부분이니까요.] 또, 고액 아파트일 경우 이미 협의를 통해 상한가보다 거래 수수료를 낮춘 사례가 많은 탓에 공인중개사가 개정 뒤의 최고 요율을 요구하면 정작 큰 차이가 없을 수 있다는 지적도 나옵니다. YTN 김우준입니다. YTN 김우준 (kimwj0222@yt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