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삭' 떠나자마자 '하이선'…7일 한반도 내륙 관통한다

  • 📰 joongangilbo
  • ⏱ Reading Time:
  • 14 sec. here
  • 2 min. at publisher
  • 📊 Quality Score:
  • News: 9%
  • Publisher: 53%

대한민국 헤드 라인 뉴스

대한민국 최근 뉴스,대한민국 헤드 라인

제10호 태풍 ‘하이선’은 7일 오전 남해안에 상륙해 내륙 중심을 관통할 것이라는 예측이 나왔습니다.

제9호 태풍 ‘마이삭’이 3일 새벽 우리나라에 상륙해 동해상으로 빠져나간데 이어 제10호 태풍 ‘하이선’ 역시 7일 오전 남해안에 상륙, 내륙 중심을 관통할 것이라는 예측이 나왔다.기상청에 따르면 하이선은 7일 오전 8시쯤 경남 통영쪽으로 상륙한 것으로 보인다. 이어 경남 함안→경북 고령→강원 원주와 춘천 등을 거쳐 북한 지역으로 오후 3시쯤 이동할 것으로 예측된다.

태풍 하이선은 3일 오전 3시 현재 괌 북서쪽 약 920㎞ 부근 해상에서 시간당 19㎞ 속도로 서북서진하고 있다.현재 태풍의 중심기압은 980h㎩이며 중심 부근 최대풍속은 시속 104㎞, 강풍반경 280㎞이다. 내륙에 접근할 7일 오전 3시에는 태풍 강도 상 ‘매우 강’에 해당할 것으로 예측된다. 중심기압은 945h㎩에, 최대풍속은 시속 162㎞, 강풍반경 440㎞까지 성장할 것이라는 게 기상청 전망이다. ‘매우 강’ 강도에서는 사람이나 큰 돌이 날아갈 정도의 바람을 동반한다.

 

귀하의 의견에 감사드립니다. 귀하의 의견은 검토 후 게시됩니다.
이 소식을 빠르게 읽을 수 있도록 요약했습니다. 뉴스에 관심이 있으시면 여기에서 전문을 읽으실 수 있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 11. in KR

대한민국 최근 뉴스, 대한민국 헤드 라인

Similar News:다른 뉴스 소스에서 수집한 이와 유사한 뉴스 기사를 읽을 수도 있습니다.

태풍 '마이삭' 가면 '하이선' 온다···한반도 덮칠까한반도가 '마이삭' 영향권에 들 것으로 예보된 가운데 제10호 태풍 '하이선'도 나타났습니다.
출처: joongangilbo - 🏆 11. / 5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마이삭' 이제 시작인데 '하이선'까지...후지와라 효과 발생?■ 진행 : 김영수 앵커, 문지현 앵커 ■ 출연 : 반기성 / 케이웨더 예보센터장* 아래 텍스트는 실제 방송 내용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보다 정확한 내용은 방송으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앵커 : 마이삭이 이제 시작인데 또 10호 태풍까지 발생했다고 해서 걱정이 되는데요. 10호 태풍은 지금 어떤 상태입니까?...
출처: YTN24 - 🏆 2.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내일 ‘마이삭’ 강습하는 부산에 다음주초 제10호 ‘하이선’ 또 온다[실시간 위치] 제주도 남쪽 해상 접근해 초속 20m 강풍 시작 3일 오전 2시께 부산-창원 해안으로 진입 전망 하이선 7일 일본 관통 뒤 영남으로 진출 가능성
출처: hanitweet - 🏆 12. / 5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태풍 '마이삭' 모레 새벽 부산 부근 상륙…영남지방 관통매우 강한 태풍으로 세력을 키운 태풍 '마이삭'이 모레 새벽 부산 부근 경남 남해안에 상륙해 영남지방을 관통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최대 시속 180km에 달하는 강풍과 최대 400mm가 넘는 폭우가 예상돼 피해가 우려됩니다. 목포 상륙이거나 서해로 감.
출처: SBS8news - 🏆 4.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매미'·'루사'보다 센 태풍 '마이삭' 북상…예상 경로는?제9호 태풍 마이삭이 한반도를 향해 계속해서 북상하고 있습니다. 평년보다 높은 30도 안팎의 뜨거운 해수면 위를 통과하면서 매우 ..
출처: JTBC_news - 🏆 3.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태풍 예상 진로] 9호 태풍 '마이삭' 예상 진로 (오전 10시 기준)매우 강한 태풍으로 발달한 제9호 태풍 '마이삭'이 한반도를 향해 북상하고 있습니다. 기상청은 오늘 오전 9시 기준 태풍이 일본 오키나와 서쪽 약 200km 부근 해상에서 북북서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출처: SBS8news - 🏆 4.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