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사들과 대화 좋아해'‥선대본부에도 무속인?

홍준표 의원은 무속인 개입 의혹이 또 불거진데 대해 '최순실 사태처럼 흘러갈까 걱정스럽다'고 밝혔습니다.

국민의힘, 윤석열

2022-01-18 오전 2:34:00

홍준표 의원은 무속인 개입 의혹이 또 불거진데 대해 '최순실 사태처럼 흘러갈까 걱정스럽다'고 밝혔습니다.

김건희 씨는 자신이 영적인 사람이고 도사들과 얘기하는 걸 좋아한다고 말했습니다. 윤석열 후보 선대위에 무속인이 고문으로 활동 중이라는 의혹도 등장했습니다. 김민찬 기자...

김민찬 기자입니다.윤 후보 배후에 '천공 스승'이란 역술인이 있다는 주장까지 제기되며 '주술 논란'은 확산됐습니다.'천공 스승'과 관련해 김건희 씨는 이명수 기자와의 통화에서,윤 후보와의 결혼 과정에 한 스님이 가교 역할을 했다면서,[김건희/윤석열 후보 부인]파문이 일자, 국민의힘은"해당 인사는 무속인이 아니라며, 몇 번 드나들었지만, 선대본부 개입 여지는 전혀 없었다"고 반박했고, 윤 후보 역시 '인사만 한 사이'라고 말했습니다.

홍준표 의원은 무속인 개입 의혹이 또 불거진데 대해"최순실 사태처럼 흘러갈까 걱정스럽다"고 밝혔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MBC News (MBC뉴스) »

한겨레 서포터즈 벗

지금 여기, 한겨레 후원으로 벗이되어 주세요. 가치있는 뉴스 공동체, 더 섬세하게 쓰겠습니다. 한겨레 저널리즘을 다양한 방식으로 후원할 수 있습니다 -한겨레 서포터즈 벗 | 후원하기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참 도사가 나랏일 운영하고 석열&건희는사치나 하고 편하게 국정운영 하면 돼겠군😃

김건희 통화 공개, 대선캠프 개입부터 무속인 친분까지 직접 언급했다윤석열씨 부인이 정치를 극도로 싫어한다더니 윤석열씨보다 정치를 더 잘하는것 같은데요? 윤석열보다 더 적극적이고 더 사람 쓸줄알고 정치질이 장난이 아닌데? 이미 자기 정권인듯 하는데 기자를 돈으로 매수하는 건 선거법 위반 아닐까? 니그들시청률000%%%%그겆도방송이가

홍준표, '尹 친분 무속인' 보도에 '최순실 사태처럼 흘러갈까 걱정' 국민의힘 홍준표 의원은 17일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부부와 친분이 있는 무속인이 선대본부 전반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는 이날 세계일보 보도에 대해 '최순실 사태처럼 흘러갈까 걱정스럽다'고 밝혔다. 홍 의원.. 뭘건졌는데 건진대사냐?쥴리 건진 건희?국사는 아무한테나 붙이냐? 홍준표 윤석열 윤후보의 선대캠프에 언론인 출신이 70명이라고 한다.특히 적폐편 지라시 기레기들과 여론조사레기의 놀이터?

'무속인 선대본부 주도' 의혹...윤석열 '참 황당한 얘기' 국민의힘 은 “고문으로 임명된 바가 전혀 없고 (인사 등에) 개입할 여지도 전혀 없었다”고 밝혔다.

김건희 의혹에 무속인 논란까지, 명쾌하게 해명 못한 윤석열무속인 논란에는 석연치 않은 해명도…선대본부 “몇 번 드나들어”, 윤석열 “소개받아 인사한 적 있어” 개판이구만..! ㅋㅋ ㅋㅋ ㅋㅋ 최순실 박근혜 시즌2 민중의소리가 개소리냐? 김거니가 무속인이란다.ㅋㅋㅋ

김건희 개입·무속인 구설…국민의힘에 드리우는 ‘최순실 트라우마’ 국민의힘 안에선 김씨의 이런 발언이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의 주된 원인이 된 ‘비선 실세의 국정개입’을 떠올릴 수 있다고 우려한다. 기레기야 강 헌 잘 알지? 이런게 이재명의 샤먼이다 국짐당 = 도로 이명박근혜최순실당😑 우려는 무슨 더 센 최순실과 더 븅신인 남자박근혜더만

[속보]윤석열, ‘무속인 논란’ 선대본부 네트워크본부 해산권영세 선대본부장은 이날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이 시간부로 네트워크본부를 해산한다”며 “당연히 해산 조치는 후보의 결단”이라고 밝혔다. 맨날 해체하고… 무속인 드글드글.. 김건희파워 윤석렬이 저놈은 죽어도아니라고 거짓말까되는놈 ㅡㅡ 뭐가터지면 거짓말부터해놓고 짓뭉게버리는 전형적인 사기꾼수법 저런게 대통령한다고 정말놀랍다

◀ 앵커 ▶ 김건희 씨는 자신이 영적인 사람이고 도사들과 얘기하는 걸 좋아한다고 말했습니다. 윤석열 후보 선대위에 무속인이 고문으로 활동 중이라는 의혹도 등장했습니다. 김민찬 기자입니다. ◀ 리포트 ▶ 손바닥에 '왕(王)'자를 새긴 채 3차례나 경선 토론회에 참석했던 윤석열 후보. 윤 후보 배후에 '천공 스승'이란 역술인이 있다는 주장까지 제기되며 '주술 논란'은 확산됐습니다. [윤석열/국민의힘 대선 후보 (지난해 10월)] "어떤 분들이 유튜브가 재미난 것들이 있다. 부인에게 얘기해 준 분이 있어요. 그래서 조금 본 적은 있지만‥" '천공 스승'과 관련해 김건희 씨는 이명수 기자와의 통화에서, "너무 부풀려졌다"고 반박했고 손바닥 왕자 역시"동네 할머니가 떨지 말라고 매일 써준 것"이라고 해명했습니다. 하지만 김씨 녹취록에는 무속에 대한 관심이 곳곳에 담겨 있습니다. 윤 후보와의 결혼 과정에 한 스님이 가교 역할을 했다면서, "말이 스님이지, 진짜 스님은 아니다. 혼자 도 닦은 분"이라고 설명했고,"윤 후보도 영적인 끼가 있어 자신과 연결된 것"이라고 했습니다. 도사들과 얘기하는 걸 좋아한단 말도 했습니다. [김건희/윤석열 후보 부인] "나는 되게 영적인 사람이라 차라리 책 읽고, 차라리 도사들 하고 얘기하면서 삶은 무엇인가. 이런 얘기하는 걸 좋아하지." 국민의힘 선대본부에 무속인이 '고문'으로 일한다는 보도까지 나왔습니다. 파문이 일자, 국민의힘은"해당 인사는 무속인이 아니라며, 몇 번 드나들었지만, 선대본부 개입 여지는 전혀 없었다"고 반박했고, 윤 후보 역시 '인사만 한 사이'라고 말했습니다. [윤석열/국민의힘 대선 후보] "그분이 무속인 맞습니까? 소개 받아서 인사를 한 적이 있는데 스님으로 저는 알고 있고‥" 홍준표 의원은 무속인 개입 의혹이 또 불거진데 대해"최순실 사태처럼 흘러갈까 걱정스럽다"고 밝혔습니다. 민주당은"충격적"이라며 진상 규명을 촉구했고, 이재명 후보는"사실이 아닐 거라 믿는다"면서도"무속이 국정에 영향을 미치는 일이 절대 있어선 안 된다"고 말했습니다. MBC뉴스 김민찬입니다. MBC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02-784-4000 ▷ 이메일 mbcjebo@mbc.co.kr ▷ 카카오톡 @mbc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