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름빵' 백희나 작가, 한국인 첫 '아동문학계 노벨상'

'구름빵' 백희나 작가, 한국인 첫 '아동문학계 노벨상'

2020-04-01 오후 4:59:00

'구름빵' 백희나 작가, 한국인 첫 '아동문학계 노벨상'

구름빵을 먹고 두둥실 날아오르는 이야기 이 책을 쓴 백희나 작가가 아동 문학의 노벨상으로 불리는 스웨덴의 린드그렌 상을 받았습..

구름빵을 먹고 두둥실 날아오르는 이야기 이 책을 쓴 백희나 작가가 아동 문학의 노벨상으로 불리는 스웨덴의 린드그렌 상을 받았습니다. 한국 작가로는 처음으로 상을 받기도 했지만, 한편으로는 어린이들의 인권 또, 그림책 작가의 권리를 되돌아보게 하는 계기도 만들고 있습니다. 권근영 기자입니다.[기자][백희나/'구름빵' 작가 : 제가 수상자라고요?][웨스틴/린드그렌상 의장 : 네, 네, 그래요. 축하드립니다.]

MBC “소속 기자 ‘박사방’ 활동 인정···취재 목적으로 보기 어렵다” 결론 현직 부장검사 길거리서 강제추행 혐의로 체포 수면성분 든 요구르트 여성들에게 건넨 50대 경찰조사…경찰, “성범죄 의도 있어”

태국에 머물던 백희나 작가는 최고의 아동 문학 작가상을 받았다는 소식을 전화로 듣고 얼떨떨해했습니다.스웨덴 정부가 '말괄량이 삐삐'로 잘 알려진 아동문학가 린드그렌을 기리며 만든 상, 올해 수상자 발표는 코로나19로 린드그렌이 살았던 집에서 중계됐습니다.[보엘 웨스틴/린드그렌상 의장 : 백희나의 작품은 경이의 세계로 향한 문을 열어주죠. 감각적이고, 아찔하며, 예리합니다.]대표작 '구름빵'은 비오는 날, 구름으로 만든 빵을 먹은 고양이 남매가 두둥실 하늘로 날아올라 허둥지둥 출근해 버린 아빠에게 구름빵을 가져다 준다는 얘기입니다.

2005년 출간된 이 책은 국내에서 45만 권 넘게 팔렸고, 10개 넘는 나라에서 번역 출간돼 전 세계 어린이들의 사랑을 받았습니다.애니메이션과 뮤지컬로도 나오며, 4400억 원의 가치를 지닌다는 이 책으로 작가가 지금껏 받은 돈은 1850만 원 정도입니다.책을 낼 때 저작권을 출판사에 모두 넘기는 계약을 했기 때문입니다.불공정 계약에 문제제기하며 소송에 나섰지만 1, 2심에서 작가는 모두 패했습니다.이렇게 영광과 좌절을 동시에 겪으면서도 종이인형으로, 점토로 새로운 캐릭터, 새로운 작품을 만들어냈습니다.

달마저 녹아버리는 무더운 여름밤, 요구르트 먹는 목욕탕 선녀님, 외로운 소년을 지키는 늙은 개 등 13권의 그림책을 출간했습니다. [백희나/'구름빵' 작가 : 스웨덴 국민이 세상에 주는 상, 창작의 동기를 부여하기 위해. 아동·청소년 문학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6억 원의 상금을 받게 된 작가는 어린이가 존중받지 못해 아동문학 작가의 권리가 보호받지 못하는 우리 현실을 돌아봤으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JTBC 뉴스 »

'아동 문학의 노벨상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상을 받아 국가의 위상을 높인 백** 작가에게 구름빵을 돌려주세요' 작가들에 대한 출판사의 불공정계약문제는 좀 언론에서 크게 다뤄줘야 할것같아요 출판사도 핵심 창작자인 작가의 가치를 낮게 책정하네. 나는 한솔교육 한솔수북의 물건을 사지 않겠다. 구름빵 애니메이션과 뮤지컬로도 나오며, 4400억 원의 가치를 지닌다는 이 책으로 작가가 지금껏 받은 돈은 1850만 원 정도입니다. 책을 낼 때 저작권을 출판사에 모두 넘기는 계약을 했기 때문입니😫😫😫😫😫 dreamingpro 역시 한국적인것이 세계적인것이고.. 축하합니다..

구름빵 백희나, 아동문학계 노벨상 ‘아스트리드 린드그렌상’ 수상그림책 '구름빵'의 백희나 작가가 현지시각 3월 31일 아동문학계 노벨상으로 불리는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상'을 수상했다고 독일 dpa통신이 보도했습니다.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상 심사위원장은 백 작가의 책에 검ㆍ언 유착 KBS는 자유로울까? 시청료 폐지가 정답인듯. 니들은 뭐하냐? 윤석열 가족 사기 사건에 조국장관 가족 만큼 보도를 했냐, 취재를 했냐, 아직도 윤석열 감싸는 이유가 뭐냐. 노벨문학상 예비후보 백희나 축하드립니다.

'구름빵' 백희나, 아동문학계 노벨상 수상…韓 최초그림책 '구름빵'의 작가 백희나 씨가 '아스트리드 린드그렌상'을 수상했습니다. 아동문학계의 노벨상이라고 하는데요. 세 번째 검색어는 '구름빵 백희나 쾌거'입니다. 백희나 작가가 수상한 아스트리드 린드그렌상은 '삐삐 롱스타킹'을 쓴 스웨덴의 유명 작가 아스트리드 린드그렌의 정신을 기리기 위해서 2002년 스웨덴 정부가 만든 상입니다.

구름빵 작가가 6억원 세계적 문학상에도 가슴 아픈 이유“대한민국에서는 작가로서 권리가 보잘것없었는데 다른 나라에서 세금으로 상금을 받은 일의 상징성을 알리고 싶다”

'구름빵' 백희나, 아동문학계 노벨상 수상…韓 최초그림책 '구름빵'의 작가 백희나 씨가 '아스트리드 린드그렌상'을 수상했습니다. 아동문학계의 노벨상이라고 하는데요. 세 번째 검색어는 '구름빵 백희나 쾌거'입니다. 백희나 작가가 수상한 아스트리드 린드그렌상은 '삐삐 롱스타킹'을 쓴 스웨덴의 유명 작가 아스트리드 린드그렌의 정신을 기리기 위해서 2002년 스웨덴 정부가 만든 상입니다.

구름빵 백희나, 아동문학계 노벨상 ‘아스트리드 린드그렌상’ 수상그림책 '구름빵'의 백희나 작가가 현지시각 3월 31일 아동문학계 노벨상으로 불리는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상'을 수상했다고 독일 dpa통신이 보도했습니다.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상 심사위원장은 백 작가의 책에 검ㆍ언 유착 KBS는 자유로울까? 시청료 폐지가 정답인듯. 니들은 뭐하냐? 윤석열 가족 사기 사건에 조국장관 가족 만큼 보도를 했냐, 취재를 했냐, 아직도 윤석열 감싸는 이유가 뭐냐. 노벨문학상 예비후보 백희나 축하드립니다.

구름빵 작가가 6억원 세계적 문학상에도 가슴 아픈 이유“대한민국에서는 작가로서 권리가 보잘것없었는데 다른 나라에서 세금으로 상금을 받은 일의 상징성을 알리고 싶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