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세 아들 앞 피격' 시위 격화...총격에 2명 사망

  • 📰 YTN24
  • ⏱ Reading Time:
  • 12 sec. here
  • 2 min. at publisher
  • 📊 Quality Score:
  • News: 8%
  • Publisher: 63%

대한민국 헤드 라인 뉴스

대한민국 최근 뉴스,대한민국 헤드 라인

[앵커]미국 흑인 남성 제이컵 블레이크에 대한 경찰의 총격에 항의하는 시위가 미 대선을 앞두고 심상치 않게 전개되고 있습니다.격렬한 시위가 연일 이어지는 가운데 급기야 2명이 숨지는 총격 사건까지 벌어졌고, 대선을 앞둔 트럼프 대통령은 주 방위군 투입을 거듭 강조했습니다.보도에 김상우 기자입니다....

격렬한 시위가 연일 이어지는 가운데 급기야 2명이 숨지는 총격 사건까지 벌어졌고, 대선을 앞둔 트럼프 대통령은 주 방위군 투입을 거듭 강조했습니다.그 때 총소리가 나면서 시위대 일부가 쓰러집니다.

당시 그는 비무장이었고, 차 안에 어린 아들 3명이 타고 있었다는 게 알려지면서 이에 항의하는 시위가 미 주요 도시로 확대되고 있습니다.이번 사건은 지난 5월 백인 경찰관이 흑인 남성 조지 플로이드를 숨지게 한 이후 인종차별 항의 시위가 진정돼 가는 와중에 터져 다시 악화 되는 분위기입니다.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약탈 폭력 무법을 용납할 수 없다며 방위군 투입 증원 등을 거듭 강조했습니다.YTN 김상우입니다.

 

귀하의 의견에 감사드립니다. 귀하의 의견은 검토 후 게시됩니다.

문제는 간단하다, 미국은 연방국이다 흑인나라 백인나라로 가르면된다, 대신 기득권 백인이 억울하다 할것이니 세금은 백인이 가져가면 된다

이 소식을 빠르게 읽을 수 있도록 요약했습니다. 뉴스에 관심이 있으시면 여기에서 전문을 읽으실 수 있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 2. in KR

대한민국 최근 뉴스, 대한민국 헤드 라인

Similar News:다른 뉴스 소스에서 수집한 이와 유사한 뉴스 기사를 읽을 수도 있습니다.

美, '흑인 피격' 시위 격화…총격전 속 3명 사상·곳곳 약탈미국에서는 어린 자녀들이 보는 앞에서 경찰이 흑인 남성에게 총격을 가한 사건을 두고 항의 시위가 격화되고 있습니다. 시위 과정에서 2명이 숨졌고 시위대들의 방화와 약탈에 한인들의 피해도 잇따르고 있습니다.
출처: SBS8news - 🏆 4.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총격당한 흑인 아빠 '하반신 마비'…美 시위 격화미국에서 경찰이 어린 자녀들과 함께 있던 흑인을 향해 총을 쏘는 일이 일어나면서 인종차별 반대 시위가 연일 격렬하게 벌어지고 있습니다. 시위는 미 전역으로 확산됐고, 사건이 일어난 위스콘신 주는 비상사태를 선포했습니다.
출처: SBS8news - 🏆 4.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흑인 피격' 시위 잇따라…미 위스콘신주 비상사태 선포경찰의 흑인 총격으로 격렬한 시위 사태가 벌어진 미국 위스콘신주가 비상사태를 선포했습니다. AP·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토니 에버스 위스콘신 주지사는 현지시각 25일 비상사태를 선포하고 사태 진원지인 커노샤에 배치된 주방위군 병력을 기존 125명에서 250명으로 두배 증원했습니다.
출처: SBS8news - 🏆 4.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美 흑인 피격 항의시위 이틀째 격렬...'하반신 마비'시위대, 깨진 블록과 물병 등 던지며 격렬 시위 / 위스콘신 주지사, 현지 시각 25일 비상사태 선포 / '트럭 한 대와 가구 상점 등 건물 최소 3채 불타'
출처: YTN24 - 🏆 2. / 6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볼라벤·링링보다 세다…거침없는 태풍 ‘바비’ 경로 보니제8호 태풍 ‘바비’는 10여명의 인명피해와 수천억원의 재산손실을 낸 2012년 태풍 ‘볼라벤’과 2019년 태풍 ‘링링’과 경로가 유사하면서 강도는 더 강해 큰 피해가 우려된다.
출처: hanitweet - 🏆 12. / 53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

‘세아들 앞 흑인피격’ 시위대에 총격 17세 백인 청소년 체포미국 흑인 남성 제이컵 블레이크에 대한 경찰의 과잉총격에 항의하는 시위대에게 총을 쏜 백인 청소년이 붙잡혔습니다. 일리노이주 앤티오크 경찰서는 현지 시각 26일 시위대를 향해 반자동 소총을 발사해 2명을
출처: KBSnews - 🏆 21. / 51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