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블링컨 '러, 우크라 침공하면 동맹국과 공동대응'

2022-01-21 오전 12:40:00

美 블링컨 '러, 우크라 침공하면 동맹국과 공동대응'

Ytn, 뉴스채널

美 블링컨 '러, 우크라 침공하면 동맹국과 공동대응'

[앵커]우크라이나에 전쟁 위기가 고조되는 가운데 미국은 러시아가 공격하면 즉각 동맹국들과 혹독하게 공동대응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습니다.미국은 러시아와 내통한 우크라이나 의원 4명을 제재하는 등 우크라이나 사태 이후 첫 제재 조치도 단행했습니다.김선희 기자가 보도합니다.[기자]러시아가 우크...

우크라이나에 전쟁 위기가 고조되는 가운데 미국은 러시아가 공격하면 즉각 동맹국들과 혹독하게 공동대응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미국은 러시아와 내통한 우크라이나 의원 4명을 제재하는 등 우크라이나 사태 이후 첫 제재 조치도 단행했습니다.김선희 기자가 보도합니다.[기자]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공격하면 미국은 동맹국들과 즉각 혹독한 공동 대응에 나설 것이다.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은 영국, 프랑스, 독일 외무장관과 4자회담을 마친 뒤 독일 외무장관과 공동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블링컨 장관은 러시아의 하이브리드 공격이나 국가를 불안정하게 만드는 행동, 준 군사작전 등도 동맹국과 함께 대응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토니 블링컨 / 미 국무장관 : 이 모든 협약은 우크라이나, 나토, 유럽연합, 유럽안보협력기구, 동유럽 부쿠레슈티 나인 등 최근 일주일 동안 100개가 넘는 유럽 동맹 및 파트너와 진행 중인 광범위한 협의 중 일부입니다.]블링컨 장관은 또 러시아와 독일을 직접 연결하는 가스관을 언급하며 에너지를 무기로 사용하면 안 된다고 압박했습니다.

더 많은 것을 읽으십시오:
YTN »

블링컨 '러, 우크라 공격하면 동맹국 즉각 혹독한 공동대응' | 연합뉴스(베를린=연합뉴스) 이율 특파원=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은 20일(현지시간) '러시아 군병력이 우크라이나 국경을 넘어 새로운 공격행위를 한...

블링컨 '러, 우크라 공격하면 동맹국 즉각 혹독한 공동대응'(종합) | 연합뉴스(베를린=연합뉴스) 이율 특파원=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은 20일(현지시간) '러시아 군병력이 우크라이나 국경을 넘어 새로운 공격행위를 한...

블링컨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공세 막기 위한 외교 노력 계속할 것'미국은 우크라이나에 대한 러시아의 공세를 막기 위해 끈질긴 외교 노력을 계속할 것이라고 우크라이나를 방문 중인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이 밝혔습니다.AP통신 등에 따르면 블링컨 장관은 현지시각 19일 드미트로 쿨레바 우크라이나 외교장관과의 공동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밝혔습니다.블링컨 장관은 미국은 ...

블링컨 '러, 우크라 공격하면 동맹국 즉각 혹독한 공동대응' | 연합뉴스(베를린=연합뉴스) 이율 특파원=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은 20일(현지시간) '러시아 군병력이 우크라이나 국경을 넘어 새로운 공격행위를 한...

블링컨 '러, 우크라 공격하면 동맹국 즉각 혹독한 공동대응'(종합) | 연합뉴스(베를린=연합뉴스) 이율 특파원=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은 20일(현지시간) '러시아 군병력이 우크라이나 국경을 넘어 새로운 공격행위를 한...

러, 벨라루스로 병력 이동… 우크라는 美-英에 무기요청러시아가 우크라이나 북쪽 접경국인 벨라루스로 대규모 병력을 이동시키기 시작했다. 러시아가 벨라루스와 합작해 동쪽과 북쪽 양면으로 우크라이나를 압박하려는 조치라는 분석이 나온다. …

[앵커] 우크라이나에 전쟁 위기가 고조되는 가운데 미국은 러시아가 공격하면 즉각 동맹국들과 혹독하게 공동대응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습니다.기자 페이지 영·프·독 장관들과 회담…'노르트스트림2 가스관' 대러 압박에 활용 시사 (베를린=연합뉴스) 이율 특파원=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은 20일(현지시간)"러시아 군병력이 우크라이나 국경을 넘어 새로운 공격행위를 한다면 미국과 동맹국은 신속하고 혹독한 공동 대응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영·프·독 장관들과 회담…'노르트스트림2 가스관' 대러 압박에 활용 시사 "이란 핵합의 복원 결정적 순간…아바나 증후군 모든수단 동원해 진상규명" (베를린=연합뉴스) 이율 특파원=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은 20일(현지시간)"러시아 군병력이 우크라이나 국경을 넘어 새로운 공격행위를 한다면 미국과 동맹국은 신속하고 혹독한 공동 대응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미국은 우크라이나에 대한 러시아의 공세를 막기 위해 끈질긴 외교 노력을 계속할 것이라고 우크라이나를 방문 중인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이 밝혔습니다.

미국은 러시아와 내통한 우크라이나 의원 4명을 제재하는 등 우크라이나 사태 이후 첫 제재 조치도 단행했습니다. 김선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재배포 및 DB 금지] 독일 베를린을 방문 중인 그는 이날 영국, 프랑스, 독일 외무장관과 4자 회담에 이어 미·독 외무장관 회담을 마친 뒤 독일 외무장관과 공동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말했다. [기자]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공격하면 미국은 동맹국들과 즉각 혹독한 공동 대응에 나설 것이다. 그는"러시아는 전술상 여러 가지 수단을 활용하는데, 하이브리드 공격이나 (체제, 국가, 정부 등을) 불안정하게 만드는 행동, 준 군사작전 등의 시나리오도 동맹국 간에 모두 검토했다"면서"이 모두에 대해 공동대응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은 영국, 프랑스, 독일 외무장관과 4자회담을 마친 뒤 독일 외무장관과 공동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광고 이는 우크라이나에 대한 러시아의 공격 강도에 따라 제재 수위를 조절하겠다고 해석될 수 있는 조 바이든 대통령의 발언을 불식시키는 내용이다. 블링컨 장관은 러시아의 하이브리드 공격이나 국가를 불안정하게 만드는 행동, 준 군사작전 등도 동맹국과 함께 대응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블링컨 장관은"우리가 어디에 있는지, 또 외교를 추구할 기회가 남아있는지 등을 살펴봐야 한다"면서 아직 러시아 측에 안전보장과 관련한 문서로 된 답변을 건넬 시기가 아니라고 설명했습니다.

[토니 블링컨 / 미 국무장관 : 이 모든 협약은 우크라이나, 나토, 유럽연합, 유럽안보협력기구, 동유럽 부쿠레슈티 나인 등 최근 일주일 동안 100개가 넘는 유럽 동맹 및 파트너와 진행 중인 광범위한 협의 중 일부입니다. 그는"러시아는 에너지를 무기로 사용해서는 안 된다"면서"우리는 러시아가 갈 길을 결정할 수 없지만, 결과가 어떻게 될지는 명확히 보여줄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러시아는 에너지를 무기로 사용해서는 안 된다"면서"우리는 러시아가 갈 길을 결정할 수 없지만, 결과가 어떻게 될지는 명확히 보여줄 수 있다"고 말했다.] 블링컨 장관은 또 러시아와 독일을 직접 연결하는 가스관을 언급하며 에너지를 무기로 사용하면 안 된다고 압박했습니다. [토니 블링컨 / 미 국무장관 : 아직 노르드스트림 2를 통해 가스가 흐르지 않고 있다는 점에 주목할 필요가 있습니다. 그는 우크라이나 위기에서 협력은 우크라이나를 지킬 뿐만 아니라 법치에 기반한 국제질서를 보호한다며, 이는 지난 수십 년간 전세계 평화와 안전, 복지를 위한 기반이라고 강조했다.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에 추가 공격할 경우 심각한 결과에 직면할 것을 명심해야 할 것입니다. 블링컨 장관은 이란 핵합의 복원 협상과 관련,"우리는 진정 결정적인 순간에 봉착했다"면서"이제 수주안에 핵합의로 복귀할 수 있을지 여부를 결정해야 한다"고 말했다.] 미국은 러시아 정보기관과 내통한 우크라이나 국회의원 4명에 대한 제제도 단행했습니다. 재배포 및 DB 금지] 안나레나 배어복 독일 외무장관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우크라이나 위기를 완화하기 위한 서방 동맹의 노력을 강조하면서,"우리는 이 위기에서 벗어날 유일한 길은 정치적인 길이라는 데에 의견일치를 이뤘다"면서"이는 대화를 통해서만 갈 수 있는 길"이라고 말했다. YTN 김원배 (wbkim@ytn.

바이든 정부가 우크라이나 사태가 불거진 뒤 제재 조치를 내린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가능성이 어느 때보다 커지면서 최전선인 돈바스 지역은 일촉즉발의 긴장감이 감돌고 있습니다. 블링컨 장관은 전날 우크라이나를 방문해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대통령, 드미트로 쿨레바 외무장관과 잇따라 회담을 하고 우크라이나 사태의 외교적 해결 노력을 강조하는 한편 우크라이나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다짐했다. 재배포 및 DB 금지] 안나레나 배어복 독일 외무장관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우크라이나 위기를 완화하기 위한 서방 동맹의 노력을 강조하면서,"우리는 이 위기에서 벗어날 유일한 길은 정치적인 길이라는 데에 의견일치를 이뤘다"면서"이는 대화를 통해서만 갈 수 있는 길"이라고 말했다. 러시아는 우크라이나 접경지대 10만 명 이외에 우방국 벨라루스에도 병력을 집결하고 다음 달 중순 합동군사훈련을 예고하고 있습니다. 긴박한 상황이 계속되는 가운데 21일 열리는 미국과 러시아 간 제네바 협상이 우크라이나 위기의 향방을 가르는 분수령이 될 전망입니다. yulsid@yna. YTN 김선희입니다. 그는 21일 스위스 제네바에서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과 만나 이번 사태의 분수령이 될 외교적 담판을 벌일 예정이다.

YTN 김선희 (sunny@ytn.kr.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kr.co.kr .